자생한방병원, 미세먼지 뚫고 논현노인종합복지관서 한방 의료봉사

기사입력 2019-03-07 10:03:10
  • 인쇄하기
    글자 크기 작게
    글자 크기 크게

▲자생한방병원 의료진이 복지관을 방문한 환자에게 침 치료를 실시하고 있다.(자생한방병원 제공)
▲자생한방병원 의료진이 복지관을 방문한 환자에게 침 치료를 실시하고 있다.(자생한방병원 제공)
자생한방병원이 지난 6일 서울시 강남구 논현노인종합복지관을 방문해 한방 의료봉사를 실시했다고 7일 밝혔다.

자생한방병원 이원준 한의사를 비롯한 의료진과 임직원들은 논현노인종합복지관에 진료소를 열고 고령 근골격계 환자 30여 명을 대상으로 한방 의료 서비스를 제공했다. 환자 개인별 질환에 따른 맞춤형 건강 상담과 함께 침 치료가 이뤄졌으며 치료 이후 한약과 한방파스 등이 추가로 처방됐다. 또한, 봄철 환절기를 맞아 올바른 척추·관절 관리법에 대한 교육도 이뤄졌다.

요즘과 같은 봄철 환절기에는 커진 일교차로 인해 척추·관절 주변 근육과 인대가 경직되면서 근골격계 질환 증상이 심해진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 통계에 따르면 매년 3월은 전월 대비 15%포인트가량 관절통 환자가 증가한다. 이들 가운데 60세 이상 환자 비중이 약 67%에 달하는 만큼, 고령 근골격계 환자들의 건강관리 및 치료에 대한 필요성이 높아지는 시기다.

자생한방병원 이진호 병원장은 “척추·관절은 날씨의 영향을 많이 받는 만큼 이번 한방 의료봉사가 어르신들의 봄철 환절기 건강관리에 도움이 됐으면 한다”라며 “앞으로 더 많은 지역 주민 건강을 위해 다양한 한방 의료서비스 지원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브라보마이라이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