근대문학 역사를 찾는 여행의 출발점에서

[문학관 답사기]

1883년 개항을 계기로 외래의 근대문화를 받아들인 인천은 근대도시로 성장했다. 이에 의미를 둔 인천광역시와 인천문화재단은 개항장에 한국근대문학관을 세워 한국 근대문학을 수집, 보존하고 있다. 근대계몽기(1894~1910)에서 해방기(1945~1948)까지의 문학 역사를 한눈에 볼 수 있는 곳, 한국근대문학관을 소개한다.

▲한국근대문학관(이혁 forrein@naver.com)
▲한국근대문학관(이혁 forrein@naver.com)

근대문학관으로 변신한 창고

인천역에서 나와 중구청 방향으로 약 10분간 걷다 보면 붉은 빛을 띠는 건물이 하나 있다. 옛날 건물이라는 것을 한눈에 알 수 있을 만큼 투박한 모습을 간직한 이곳은 2013년 새롭게 문을 연 한국근대문학관이다. 개항기 시절 물류창고로 쓰던 건물을 인천광역시와 인천문화재단이 리모델링하여 한국 근대문학과 인문학을 체험할 수 있는 공간으로 재탄생시켰다. 한국근대문학관 안으로 들어가면 아직도 창고의 흔적이 남아 있다. 그 흔적들은 전시되어 있는 근대문학 작품을 더 실감나게 관람할 수 있도록 해준다.

보고, 듣고, 느끼며 배우는 한국근대문학

▲한국근대문학관 내부(이혁 forrein@naver.com)
▲한국근대문학관 내부(이혁 forrein@naver.com)

▲한국근대문학관은 <혈의 누>, <경부철도노래> 등 희귀본을 소장하고 있다(이혁 forrein@naver.com)
▲한국근대문학관은 <혈의 누>, <경부철도노래> 등 희귀본을 소장하고 있다(이혁 forrein@naver.com)

전시관 입구에 들어서는 순간부터 한국 근대문학의 출발점과 마주하게 된다. 1908년 발행된 최남선의 <경부철도노래>를 시작으로 우리나라 최초의 신소설인 이인직의 <혈의 누>, 1910년대 소설을 대표하는 이광수의 <무정> 등 시대별 문학을 대표하는 작품들이 전시되어 있다. 누렇게 변한 표지는 100여 년의 세월을 직접적으로 보여준다. 이뿐만이 아니다. 박목월의 <청록집> 초판, 윤동주의 <하늘과 바람과 별과 시> 초판, 박태원의 <소설가 구보씨의 일일> 초판 등 우리가 쉽게 접할 수 없는 희귀본을 만날 수 있다. 시대의 순서대로 문학작품을 배치한 전시관은 우리 근대문학의 흐름을 한눈에 접할 수 있도록 해준다.

자칫 지루하게 다가올 수 있는 ‘문학’이라는 주제를 한국근대문학관은 다양한 체험시설을 마련해 즐길 수 있는 전시로 만들었다. 현진건의 <운수 좋은 날> 속의 한 장면과 문인들이 자주 찾던 다방의 모습을 그대로 재현한 벽화 앞에는 포토존이 마련되어 있다. 작품 중간중간 설치된 오디오 시설은 작품을 노래로 들려준다. 또 전시장 중앙 벽에는 한국 근대문학사의 주요 문인들 얼굴이 새겨져 있다. 이 벽화에 휴대폰을 가까이 대면 작가에 대한 간단한 정보와 작품설명이 전송된다. 다채로운 체험시설에선 관객을 향한 배려가 돋보인다.

2층에는 인천의 근대문학과 근대 대중문학의 흐름을 보여주는 전시가 마련되어 있다. 우리나라 근대문학에 인천이라는 도시가 어떻게 표현되어 있는지, 인천에서 태어난 문인들은 누구인지를 소개하며 인천의 근대문학을 소재로 한 영상물을 상영한다.

문학관을 나서기 전 전시를 통해 만나본 작가의 모습이 담긴 스탬프와 간단한 OX퀴즈도 놓치지 말자. 캐리커처로 표현된 염상섭, 최남선, 현진건 등 총 11명의 모습을 확인할 수 있다.

애니메이션 제작과정이 궁금하다면

▲기획전시 <소설, 애니메이션이 되다>(이혁 forrein@naver.com)
▲기획전시 <소설, 애니메이션이 되다>(이혁 forrein@naver.com)

상설전시관 옆에 마련된 기획전시관 ‘소설, 애니메이션이 되다’에서는 9월 10일까지 <소나기>, <운수 좋은 날>, <무녀도>, <봄봄>, <메밀꽃 필 무렵> 등 총 다섯 편의 한국 단편문학을 애니메이션으로 제작하는 과정을 살펴볼 수 있다. 실제로 사용된 대본, 원화 등을 관람하고 2층에 마련된 공간에서 직접 콘티 완성, 애니메이터 체험, 캐릭터 그리기, 일러스트 색칠 등을 즐길 수 있다.

▲<운수 좋은 날>의 한 장면 (이혁 forrein@naver.com)
▲<운수 좋은 날>의 한 장면 (이혁 forrein@naver.com)


관람 정보

주소 인천광역시 중구 신포로 15번길 76

전화 032-455-7165

관람시간 10:00~18:00 (입장은 관람시간 종료 30분 전까지 가능)

휴관일 매주 월요일과 법정공휴일 다음 날, 1월 1일, 설날 및 추석 당일

입장료 무료

< 저작권자 ⓒ 브라보마이라이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