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드뉴스] 행복 100세를 위한 생애자산 설계⑥ 연금저축 가입자 체크포인트 5

기사입력 2018-11-27 10:31:36기사수정 2018-11-27 10:31
  • 인쇄하기
    글자 크기 작게
    글자 크기 크게


국민연금 기금고갈 시점이 애초 예상(2060년)보다 3년 빨라진 2057년으로 추정된다. 안정적인 노후를 위해 국민연금만이 아닌, 연금저축 등 개인연금을 활용한 적극적인 대응이 필요한 시점이다. ‘유비무환’처럼, 연금저축을 활용해 근심 없는 노후, ‘노후무환’(老後無患)을 맞이하자.

연금저축펀드 비중↑ 연금저축 납입액↓

최근 3년간 신탁 비중은 지속해서 감소하는 반면, 펀드 비중은 증가하고 있다. 저금리 기조에 따라 원금보장 같은 안전성보다는 연금자산을 늘릴 수 있는 수익성 중심으로 금융상품 선택기준이 변화하는 단계로 보인다.


중장년 세대의 연금저축 활용수준은?

노후준비보다는 절세목적으로 이용하는 경향이 더 커 보인다. 연간 납입금액이 0원인 건수가 증가하는 현황을 보면 절세목적마저도 포기하는 사람들이 늘고 있는 것으로 추정된다. 이는 연금저축 활용수준이 질적으로 낮아지고 있다는 의미다.


체크포인트① 장기적인 계획 수립

연금저축은 노후를 위한 장기상품으로 10년 이상(최소가입 기간은 5년)을 유지할 생각으로 가입한다. ※중·단기 목돈 마련은 ISA(개인종합자산관리계좌) 활용


체크포인트② 중도해지 안 할 정도의 가입금액 선택

장기 운용해야 하는 연금저축 특성상 현재 경제상황을 고려해 납입금액의 규모는 물론, 시기나 주기도 잘 결정해야 한다.


체크포인트③ 적정수익률 추구

충분한 노후자산을 위해 장기투자를 통해 적정 수익 추구해야 한다.


체크포인트④ 상황에 맞는 수령기간 설정

소득공백기나 장수리스크 등 대비하는 목적에 따라 연금수령 기간을 설정 ※나이 들어 받을수록 절세 효과 커진다.


체크포인트⑤ 세제 혜택 챙기기

다양한 세제 혜택과 그에 따른 조건이 있어 수시로 확인이 필요하다.


저작권자 ⓒ 브라보마이라이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