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싹이 움트는 계절 읽어볼 만한 신간

기사입력 2019-03-12 09:38:13기사수정 2019-03-12 09:38
  • 인쇄하기
    글자 크기 작게
    글자 크기 크게

[신간] 브라보 독자에게 권하는 새 책

◇ 근사하게 나이 들기 하야시 유키오, 하야시 다카코 저ㆍ마음산책

▲근사하게 나이 들기(마음산책)
▲근사하게 나이 들기(마음산책)

일본에서 ‘패피(패션피플) 부부’로 알려진 하야시 부부가 말하는 ‘어른의 멋’과 ‘패션 철학’을 들려준다. 40년간 옷을 만들고 판매해온 부부는 “일상이 패션의 밑거름이 된다”고 이야기한다. 그들은 근사하게 나이 들기 위해서는 ‘일상복’부터 신경 쓰라고 조언한다. “멋이란 그 사람이 갖고 있는 됨됨이”라며 평소 입는 옷이 곧 그 사람의 특성과 분위기를 드러낼 수 있다고 믿는다. 하야시 부부 역시 젊은 시절에는 실험적인 패션을 즐겼지만, 나이가 들수록 기본에 충실하려 노력했다. 시간의 흐름에 더욱 유연하게 대처하기 위해서다. 예를 들어 노안이 오면 다양한 안경으로 멋을 내고, 몸매가 망가지면 변화된 신체 비율에 맞춰 기장을 맵시 있게 수선하는 식이다. 책의 3장 ‘사소함이 즐겁다’에서는 부부가 직접 입고 걸친 옷과 패션 아이템들을 사진과 함께 스타일링 비법으로 제시한다. 그들은 책을 통해 “어깨 힘을 빼고 편안한 마음으로, 남은 인생을 즐겁게 살자”며 서로를 격려한다.


◇ 내 인생, 방치하지 않습니다 사라 윌슨 저ㆍ나무의철학

▲내 인생, 방치하지 않습니다(나무의철학)
▲내 인생, 방치하지 않습니다(나무의철학)

불면증, 강박장애, 우울증, 경조증 등 평생 8가지 불안장애에 시달렸던 한 여성의 20년에 걸친 심리 보고서다. 인간이 다스리기 어려운 다양한 감정기복이나 중독 증상에서 벗어나는 데 도움이 되는 실천 방법과 노하우를 엿볼 수 있다.


◇ 나를 지켜준 편지 김수우, 김민정 저ㆍ열매하나

▲나를 지켜준 편지(열매하나)
▲나를 지켜준 편지(열매하나)

부산의 50대 시인 김수우와 서울의 20대 여성 김민정이 10년 동안 주고받은 편지를 담았다. 세대 차이와 물리적 거리에도 불구하고 치열한 고민 속에서 글 쓰는 일을 두려워하지 않았던 두 여성의 우정과 성장을 그린다.


◇ 남겨둘 시간이 없답니다 어슐러 K. 르 귄 저ㆍ황금가지

▲남겨둘 시간이 없답니다(황금가지)
▲남겨둘 시간이 없답니다(황금가지)

2018년 타계한 판타지 소설의 거장 어슐러 K. 르 귄이 2010년부터 5년 동안 블로그에 남긴 글 50여 편을 담은 생애 마지막 에세이다. 문학과 정치적 이슈를 비롯해 여든을 넘긴 저자가 바라본 노년의 삶과 사색이 드러난다.


◇ 50대 또 한 번 나 혼자만의 시간 나카미치 안 저ㆍ시그마북스

▲50대 또 한 번 나 혼자만의 시간(시그마북스)
▲50대 또 한 번 나 혼자만의 시간(시그마북스)

남편과의 별거, 자녀의 성장 등으로 50대 이후 홀로서기를 시작한 저자가 경험한 진취적이고 즐거운 일상을 이야기한다. 행복하기 위해서는 스스로 움직여야 한다고 조언하며, 성숙한 홀로서기 노하우를 제안한다.

저작권자 ⓒ 브라보마이라이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