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억의 팝송 여행 '올디스 콘서트'

기사입력 2019-04-04 10:28:57기사수정 2019-04-04 10:32
  • 인쇄하기
    글자 크기 작게
    글자 크기 크게

7080 가수와 함께하는 '명가의 초대' 시즌3, 올 여름 개최 예정

매주 월요일, 60~80년대 추억의 올드팝을 감상할 수 있는 공연이 열린다. 바로 삼익문화재단이 주관하는 ‘올디스 콘서트’.


이 콘서트는 시니어를 대상으로 한 음악 감상 공연으로, 종로2가 ‘문화공간 온’에서 리퀘스트 생방송 프로그램 ‘3시의 다이얼’을 진행하고 있는 대한민국 1호 DJ 최동욱이 진행을 맡고 있다. 그가 보유한 수많은 팝 음악 중 관객들에게 추천해주고 싶은 명곡은 물론, 관객들의 신청곡도 즉석에서 해설과 함께 들려준다. 또한 관객들이 함께 노래 부르며 즐기는 ‘싱어롱’ 시간도 준비되어 DJ와 관객이 소통하며 프로그램을 만들어나간다.

▲'올디스 콘서트' 포스터(삼익문화재단 제공)
▲'올디스 콘서트' 포스터(삼익문화재단 제공)

▲'올디스 콘서트'가 열리는 엠팟홀 커뮤니티 공간(삼익문화재단 제공)
▲'올디스 콘서트'가 열리는 엠팟홀 커뮤니티 공간(삼익문화재단 제공)

'올디스 콘서트'가 열리는 삼익악기빌딩 엠팟홀은 음악전문 공연장의 장점을 살려 200인치 대형 스크린으로 뮤직비디오도 함께 상영하고 있으며, 라이브 콘서트도 선보이고 있다.


한편 삼익문화재단은 ‘명가의 초대’라는 공연도 시즌제로 개최한다. ‘명가의 초대’는 7080 추억의 가수들이 매주 금요일 릴레이 단독 공연을 펼치는 형식으로 진행된다. 2월 22일부터 4월 5일까지 열리는 시즌2에선 김동환, 신성철, 장은아, 유시형, 유영민, 이정선, 이두헌, 임지훈 등이 무대에 올랐다. 내일(4월 5일) 열리는 시즌2 마지막 공연은 어쿠스틱 기타리스트 유지연이 피날레를 장식할 예정이다. 공연은 4월 5일 저녁 8시, 서울 강남 학동역 삼익악기 엠팟홀에서 열린다.

▲'명가의 초대' 시즌2 유지연 공연 포스터(삼익문화재단 제공)
▲'명가의 초대' 시즌2 유지연 공연 포스터(삼익문화재단 제공)

삼익문화재단 관계자에 따르면 "시니어를 위한 문화공연이 많지 않은 현실에서 일부 우려에도 불구하고 국내 올드팝에 대한 높은 관심으로 '올디스 콘서트'에 많은 중장년 관객들이 찾아와 뜨거운 반응을 보여주고 있다"라고 전했다. 또 ‘이번 공연을 계기로 시니어 공연문화의 다양화가 절실하다는 것을 알게 되었고, 향후 시니어를 위해 더 다양한 프로그램을 기획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올디스 콘서트’는 매주 월요일 오후 2시부터 5시까지 강남구 논현동에 위치한 엠팟홀(학동역 6번 출구 삼익악기빌딩 3층)에서 진행되며. '명가의 초대' 시즌3은 7, 8월에 열릴 예정이다.

저작권자 ⓒ 브라보마이라이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