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 02. 27 (토)

탈취방향제 '피톤케어 포레스트 샤워' 출시

기사입력 2020-12-07 10:39:03기사수정 2020-12-07 10:39
  • 인쇄하기

▲피톤케어 포레스트 샤워(JW생활건강 제공)
▲피톤케어 포레스트 샤워(JW생활건강 제공)

코로나19로 외부 활동이 제한되는 시기, 실내를 숲속으로 만들어 줄 ‘숲프레이’(숲+스프레이)가 출시됐다.

JW생활건강은 천연 피톤치드 탈취방향제 ‘피톤케어 포레스트 샤워’를 출시한다고 7일 밝혔다. ‘피톤케어’는 피톤치드를 주성분으로 한 JW생활건강의 탈취방향제 브랜드다.

‘피톤케어 포레스트 샤워’는 전라남도 장흥의 편백나무에서 추출한 프리미엄 피톤치드 오일을 함유한 미세 분사 스프레이로, 곰팡이 등 유해세균으로부터 발생하는 악취를 제거하고 실내공기를 상쾌한 숲속 향기로 바꾸어주는 효과가 있다.

인공향료, 에탄올을 비롯해 유해물질 14종이 검출되지 않아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으며, 초미립 안개분사로 분무 시 깔끔한 사용감을 제공한다. 침실‧화장실‧서재 등 생활공간에 분무하며, 침구류‧의류‧커튼‧인형 등 섬유에 직접 분사도 가능하다.

또 4대 유해균(대장균, 황색포도상구균, 녹농균, 폐렴균)에 대한 강력한 항균효과와 화장실 악취의 주성분인 암모니아, 땀 냄새의 주성분인 아세트산 제거에 뛰어난 효능이 있음을 인증 받았다.

해당 제품은 기존 제품인 ‘피톤케어 차량용 디퓨저’에 추가된 라인업으로, JW생활건강은 추후 사용방식과 첨가된 향을 다양화해 제품 라인업을 보강할 계획이다.

JW생활건강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인해 실내 활동이 많아진 시기에 쾌적한 실내 환경 조성을 위한 탈취방향제를 선보이게 됐다”며 “앞으로도 소비자들의 니즈에 충실한 제품으로 브랜드를 강화해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브라보마이라이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