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 02. 26 (금)

‘웹엑스 사용법’, ‘중년남성 요리교실’, ‘관계특강’ 1학기 신청

기사입력 2021-02-02 11:17:02기사수정 2021-02-02 11:17
  • 인쇄하기

서울시 50+캠퍼스

(셔터스톡)
(셔터스톡)

중장년의 삶의 전환과 사회참여를 돕는 서울시50플러스재단(대표이사 김영대)이 오는 3일부터 50플러스캠퍼스의 1학기 교육 프로그램 수강생을 모집한다.

재단은 50+세대가 은퇴 이후 새로운 일과 삶을 설계할 수 있도록 서부·중부·남부·북부 등 4개의 캠퍼스를 통해 맞춤형 교육 프로그램을 제공하고 상담, 일자리 연계, 커뮤니티 활동 등을 지원하고 있다.

이번에 모집하는 3·4월 과정은 총 156개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변화한 환경에 맞춰 온라인 및 비대면 중심으로 운영될 예정이다.

지난해 동북권 허브캠퍼스인 북부캠퍼스(도봉구 창동 소재)가 개관함에 따라 올해는 각 캠퍼스가 속한 권역별 특성을 반영한 특화 프로그램을 더욱 강화하여 운영한다.

서부캠퍼스(은평구 불광동 소재)는 50+세대의 사회참여 과정을 늘려 교육 이후 일과 활동을 연계할 기회를 확장하고, 중부캠퍼스(마포구 공덕동 소재)는 50+세대의 인생전환 과정을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인생재설계 과정 등 체험형 교육과정을 확대 운영한다.

남부캠퍼스(구로구 오류동 소재)는 참여형 프로그램과 자원봉사활동의 연계 과정을 강화한다. 북부캠퍼스는 대학생 디지털멘토단을 활용하고, 특화된 분야를 개척하는 교육과정을 다수 개설한다.

▲서울시50플러스재단이 3일부터 50플러스캠퍼스 1학기 수강생을 모집한다. 사진은 지난해 비대면으로 진행된 수업 모습.(서울시)
▲서울시50플러스재단이 3일부터 50플러스캠퍼스 1학기 수강생을 모집한다. 사진은 지난해 비대면으로 진행된 수업 모습.(서울시)

특히 이번 1학기 교육 과정은 50+세대의 디지털 역량을 높이는 과정을 확대했다. 공통과정으로 웹엑스 활용법 기초교육을 진행하며 △디지털 기초역량 강화 △차세대 기술이해·체험 △디지털 일활동 준비 등에 초점을 맞춘다.

등 온라인으로 진행되는 50여 개의 일부 강좌는 무료로 운영된다.

해당 프로그램은 50대 이후의 삶을 준비하는 서울 시민이라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3일 오전 9시부터 50+포털(50plus.or.kr)을 통해 신청하면 된다. 선착순 접수 후 3월 2일부터 프로그램에 따라 순차적으로 개강한다. 프로그램별 일정 및 강사, 정원, 수강료 등 자세한 내용은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1학기 과정은 3월과 5월로 나누어 순차적으로 수강 신청 및 개강이 진행되며 5월부터 이뤄지는 강좌의 수강 신청은 오는 4월 12일에 시작한다.

서울시50플러스재단 김영대 대표이사는 “올해는 코로나 이후 삶의 변화에 대응하기 위한 콘텐츠에 집중했다”며 “앞으로도 50+세대들이 변화하는 세상에 적응하고 새로운 일과 활동을 찾아가는 데에 도움이 되는 맞춤형 교육 프로그램 운영에 힘쓰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브라보마이라이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