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 04. 21 (수)

노사발전재단, 창립 제14주년 기념식 개최…新 비전 발표

기사입력 2021-04-01 11:35:29기사수정 2021-04-01 11:41
  • 인쇄하기

▲창립 제14주년 기념사를 하는 정형우 사무총장(사진 = 노사발전재단)
▲창립 제14주년 기념사를 하는 정형우 사무총장(사진 = 노사발전재단)

노사발전재단은 1일 재단본부 대강의실에서 창립 제14주년 기념식을 개최하였다. 이날 코로나19로 위축되어 있는 내부의 사기를 진작하기 위하여 마련되었다. 아울러 중장기 계획과 새로운 비전을 발표하는 자리였다.

기념식에서는 재단의 창립부터 현재까지의 과정을 돌아보고 우수직원을 대상으로 표창이 수여되었으며, 사무총장을 비롯한 양 노조 위원장의 축사가 이어졌다. 또한,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하여 행사장 참석 대상을 최소한으로 제한한 대신 온라인 생중계를 통하여 비대면으로 진행하였다.

▲기념식 내 우수직원 표창 후 기념사진(사진 = 노사발전재단)
▲기념식 내 우수직원 표창 후 기념사진(사진 = 노사발전재단)

정형우 사무총장은 기념사를 통하여 “20년 4월말 취임 이후 많은 어려움이 있었지만 모두의 노력으로 또 다른 시작의 기틀을 마련했다”라고 밝히며 “이제는 우리가 좀 더 큰 꿈을 꾸고, 그 꿈을 위하여 전력 질주해야 할 때인 만큼 기존의 모습을 탈피한다는 각오로 혁신적인 변화를 주도해 나가자”라고 당부하였다.

재단은 2007년 노사정 합의를 바탕으로 설립된 이래 2011년 ‘국제노동협력원’과 ‘노사공동 전직지원센터’를 통합하여 현재의 사업과 규모를 갖춘 기관으로 정식 출범하였다. 이후 상생의 노사협력 확산, 자율적인 일터혁신 지원을 비롯하여 중장년 경력개발 및 전직 지원, 국제 노사협력 선도 등 고용노동 분야에 대한 다양하고 전문적인 서비스를 14년째 제공해 오고 있다.

▲기념식 마지막 케이크커팅 장면(사진 = 노사발전재단)
▲기념식 마지막 케이크커팅 장면(사진 = 노사발전재단)

고용노동부 산하 기타 공공기관으로서 지난 몇 년간 위기 극복을 위한 끊임없는 자정노력을 기울였고, 덕분에 지난해 국민권익위원회 공공기관 청렴도평가 2등급을 달성하였다. 올해 2월에는 사업의 서비스 기반을 강화하고 효율적으로 추진하기 위한 대대적인 조직개편도 단행하였다. 여성 관리자를 대폭 승진 임용 하여 내부 분위기를 쇄신하는 한편 양성평등의 사회적 책무 실천에도 앞장서고 있다.

또한, 재단은 이날 기념식을 통하여 新 중장기 경영전략체계와 2025 新 비전을 새롭게 공표하였다. 공표된 경영전략체계는 △노사상생 협력 및 차별 해소 △일터혁신 종합지원체계 확립 △중장년 종합 고용서비스 선도 △국제노사 협력 지원 및 노동분야 공공외교 선도 △재단 운영체계 개선 및 조직혁신을 5대 전략목표로 하고 있다. 이날 선포식에는 목표 달성을 위한 14대 전략과제가 함께 공개되었다.

▲비전선포 후 축하장면(사진 = 노사발전재단)
▲비전선포 후 축하장면(사진 = 노사발전재단)

더불어 新비전은 ‘함께 발전하는 우리, 함께 여는 내일’로, 노와 사는 물론, 국민과 재단 임직원 모두가 함께 발전하며 희망찬 내일을 열어가자는 의미를 담고 있다.

정형우 총장은 “이번 新 비전은 예산통합이라는 소망을 이루어낸 재단이 도약 원년인 올해를 기점으로 전 구성원 모두가 새로운 마음가짐으로 가치를 공유하고 내재화하기 위하여 준비한 것”이라며 新비전이 담긴 캘리그라피는 앞으로 명함을 비롯한 각종 보고서 등 다양한 경로에 활용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 브라보마이라이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