점프팩토리, 겨울밤 수놓을 '뮤지컬 갈라쇼' 개최

기사입력 2020-02-06 14:57:55
  • 인쇄하기
    글자 크기 작게
    글자 크기 크게

점프팩토리가 오는 22일 저녁 8시 압구정 세실아트홀에서 뮤지컬 갈라쇼 ‘MUSIC OF THE NIGHT’를 선보인다.

이날 공연은 뮤지컬 ‘지킬 앤 하이드’의 ‘지금 이순간’, 뮤지컬 ‘렌트’의 ‘Seasons of love’, 뮤지컬 ‘영웅’의 ‘황혼의 태양’ 등 우리에게 친숙한 뮤지컬 대표 넘버로 구성돼 겨울밤 관객의 마음을 따뜻하게 감싸줄 예정이다.

이번 갈라쇼를 이끌 출연진은 연극 ‘1984 그때 그 망원동’의 변호사·변사 역과 ‘비망’의 덕복이 역으로 활약했던 강리우, KBS 1TV ‘누가누가 잘하나’, 이프라이드스크린 에티켓영상에 출연했던 이명선, 연음 어린이 합창단 소속으로 굿네이버스, ARENA 박람회 개막식에서 노래를 불렀던 조한선, 그 외 박수진, 이제경, 김진경, 홍범준, 최수빈, 이은진, 김재곤, 한주희 등 실력 있고 개성이 뚜렷한 뮤지컬 배우들이 잊지 못할 무대를 선사한다.

연출은 ‘be the musician’을 포함해 ‘이상한 나라의 앨리스’, ‘미녀와 야수’, ‘신데렐라’ 등 국내에서 다양한 작품을 제작하고 연출을 맡은 황비가 맡았다.

황비 연출가는 이번 갈라쇼에 대해 “보다 깔끔하고 세련된 구성으로 다가갈 것”이라며 “기존의 갈라쇼와는 달리 각각의 배우들의 연기력에 집중해 입체적이면서 짧은 에피소드 극을 보는듯한 흐름으로 구성될 예정”이라고 말했다.

뮤지컬 동호회 및 다양한 문화예술활동프로그램을 제공하는 극단 아뮤스와 점프팩토리가 주최, 주관하는 이번 갈라쇼는 다양한 예술활동을 지향하는 ‘원코르스튜디오’가 협찬·후원을 담당했다.

점프팩토리 측은 이번 갈라쇼뿐 아니라 향후 창작연극과 창작 뮤지컬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제공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공연은 예매 후 선착순 좌석 지정이며 자세한 문의는 점프팩토리를 통해 가능하다.

저작권자 ⓒ 브라보마이라이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