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08. 14 (금)

"실수로 기부했어요" 재난지원금 돌려받으려면?

기사입력 2020-05-12 13:10:32
  • 인쇄하기

(셔터스톡)
(셔터스톡)

신종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사태에 따른 긴급재난지원금 신청이 시행된 가운데, ‘실수로 지원금 기부에 체크를 했는데 돌려받을 수 있나’라는 문의가 쏟아지고 있다.

현재 각 카드사 지원금 신청 화면에서 개인정보를 입력 후 본인 인증을 거치면 고객이 받는 기부금 신청 항목이 나오고. 기부금액 입력이 끝나면 지원금 신청 절차가 마무리된다. 하지만 이때 기부란에 체크하면 기부에도 ‘동의’하는 것이 된다.

당초 카드업계는 지원금 신청 화면과 기부 신청 화면을 분리할 것을 요구했다. 즉 지원금 신청 메뉴를 눌러 지원금 신청 절차를 개시해 마무리하고, 이후 기부에 뜻이 있는 고객만 별도의 기부 신청 메뉴를 눌러 기부하는 방안을 구상했다.

하지만 정부는 지원금 신청 절차 내에 기부 신청 절차를 삽입하도록 지침을 내려 현재와 같은 기부 신청 절차가 마련됐다.

그렇다면 실수로 기부된 재난지원금은 돌려받을 수 있을까. 행정안전부는 “한번 기부를 신청하면 취소는 불가능하다”고 안내하고 있다. 하지만 민원과 문의가 이어지자 각 카드사는 당일 신청분에 한해서는 기부 취소나 금액 수정을 허용하기로 했다.

카드사 신청 자료가 매일 오후 11시 30분에 정부로 넘어가기 때문에 그 이전에 기부를 취소하면 기부금을 변경할 수 있다. 다만 KB국민·롯데·하나·BC(우리)·NH농협카드는 홈페이지와 모바일 앱에서 수정이 가능하지만, 신한·삼성·현대카드는 콜센터나 점포를 통해야 한다.

저작권자 ⓒ 브라보마이라이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