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08. 15 (토)

도봉 노인요양시설 확진자 1명 늘어 '최소 17명'

기사입력 2020-06-15 08:56:37
  • 인쇄하기

▲해당 사진은 본 기사 내용과 무관함.(셔터스톡)
▲해당 사진은 본 기사 내용과 무관함.(셔터스톡)

신종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집단감염이 발생한 서울 도봉구 노인요양시설에서 1명의 추가 확진자가 나왔다. 이에 관련 확진자는 최소 17명으로 늘었다.

서울 도봉구는 지난 14일 노인 주간요양시설 성심데이케어센터 이용자인 76세 여성(방학동 거주)이 양성 판정을 받아 관내 37번째 확진자로 등록됐다고 밝혔다.

이 환자는 첫 검사에서 음성 판정을 받고 자가격리 중이었다가 증상이 나타나 다시 검사한 결과 양성으로 판정됐다. 도봉구와 서울시는 이 환자에 관한 상세한 내용은 즉각 공개하지 않았다.

성심데이케어센터에서는 지난 11일 처음 확진된 도봉 24번 환자와 그 부인(도봉 23번, 10일 확진)에 이어 13일까지 이용자, 직원, 요양보호사 등 관련 확진자가 16명 나왔다.

저작권자 ⓒ 브라보마이라이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