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08. 13 (목)

미적지근한 초여름 기분 전환을 위한 주방 아이템

기사입력 2020-06-18 09:11:03기사수정 2020-06-18 09:11
  • 인쇄하기

날씨가 더워질수록 입맛도 떨어지고 음식 만드는 일도 귀찮게만 느껴진다. 때론 주방 아이템을 바꿔보자. 공간이 산뜻해지면 요리하는 시간도 즐겁다. 사진 각 사 제공(가격은 각 사 홈페이지 판매 정가 기준)


(이케아)
(이케아)

수작업으로 만든 라탄 소재 의자로 시원해보이고 멋스러운 다이닝 공간을 꾸며보자. 깔끔한 모노톤 테이블과 수납장을 배치하면 한층 더 인테리어가 돋보인다. 이케아, 닐소베 팔걸이의자 12만9000원, 팅뷔 테이블 19만9000원, 이도센 미닫이유리수납장 44만9000원.


(100HOME 제공)
(100HOME 제공)

코펜하겐 티볼리 공원에 있는 양파 모양 돔, 회전목마, 풍선 등에서 영감을 받은 조명. 3가지 컬러가 조화를 이룬 독특한 디자인으로 주방에 포인트를 주기 좋다. 100HOME, 루이스폴센 써크 램프 49만 원.


(윌리엄스 소노마)
(윌리엄스 소노마)

구리 전문 세공사들이 제작한 수제품으로 내부는 주석, 손잡이는 황동으로 만들었다. 은은한 광택이 특유의 고급스러운 분위기를 낸다. 윌리엄스 소노마 코퍼 캐니스터 7만9000원부터(사이즈별 상이), 코퍼 페이퍼타월 홀더 14만3000원.


(이케아)
(이케아)

수납공간 겸 조리공간으로 사용하는 독립형 아일랜드로 어디든 쉽게 설치 가능하다. 참나무무늬목이 조리대 상판으로 쓰여 내구성이 뛰어나다. 상단에 조리기구를 걸어두는 고리가 달려 있어 실용적이다. 이케아, 바드홀마 69만9000원.


(윌리엄스 소노마)
(윌리엄스 소노마)

우아하면서도 시원한 천연 대리석 소재와 목재가 자연스럽게 어울리는 치즈 보드. 치즈나 과일 등 디저트를 플레이팅하거나 서빙할 때 활용하기 제격이다. 윌리엄스 소노마 마블/우드 치즈보드 스몰 4만7500원, 라지 7만9500원.


(포터리반)
(포터리반)

화려한 듯하면서도 깔끔한 디자인이 돋보이는 아이스 버킷. 여름철 음료를 즐기는 홈 바(home bar)를 꾸밀 때 놓아두면 더욱 세련된 분위기를 연출할 수 있다. 포터리반 블리커 바 아이스 버킷 10만1000원.


(일룸)
(일룸)

곡선형 디자인에 파스텔 톤이 더해져 산뜻하면서도 아기자기하다. 유연성이 좋은 플라스틱 쉘 소재를 사용해 앉았을 때 불편함이 적다. 일룸, 세타플러스 의자 13만5000원.

저작권자 ⓒ 브라보마이라이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