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 03. 03 (수)

[브라보! 투자 인사이트] 태양광·수소분야 기대주 '주목!'

기사입력 2020-06-19 08:00:41
  • 인쇄하기

한화솔루션, 태양광·수소사업으로 신재생영역 확대

한화솔루션이 최근 3개월 동안 꾸준히 주가 상승세를 유지하고 있다. 특히 한화솔루션의 성장세가 지속될 가능성이 타진되고 있어 투자자들의 관심이 집중된다. 신종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여파에도 케미칼사업부 영업이익이 예상보다 빠르게 회복 중이고, 국내외 그린딜 정책 강화로 태양광사업부 실적 회복이 가시화되고 있어서다.

▲중국 후베이성 퉁산현에 설치된 한화큐셀 큐피크.(한화솔루션)
▲중국 후베이성 퉁산현에 설치된 한화큐셀 큐피크.(한화솔루션)

◇하반기 수요 증가로 출하량 회복 가능

한화솔루션의 저밀도폴리에틸렌(LDPE)과 선형저밀도폴리에틸렌(LLDPE) 제품 스프레드는 원재료 가격 하락과 양호한 제품 수요로 1분기 대비 20% 남짓 늘어날 것으로 예상된다. 반면 리테일부문은 올 2분기 재산세 지출 반영으로, 첨단소재부문은 자동차 판매 부진에 따른 관련 소재 출하량 감소로 분기 영업적자가 확대될 전망이다.

하지만 태양광 모듈 등 신재생 발전사업에 주목할 필요가 있다. 해당 사업부문이 글로벌 각국의 경제 부양 정책 최대 수혜분야가 될 가능성이 높아서다.

황유식 NH투자증권 연구원은 “단기적으로는 코로나19 영향으로 태양광 발전 설치가 제한되고 모듈 출하량이 감소할 수 있다”며 “그러나 발전부문 탄소배출량 감축 계획과 신재생 발전 보조금 정책 강화로 하반기 태양광 발전 설치 수요가 증가해 출하량 회복이 가능할 것으로 분석된다”고 말했다.

또한 한화종합화학(한화솔루션 지분율 36%)은 수소전기차기업 니콜라와의 협업을 통해 미국 내 수소 충전소 운영 및 수소 생산사업에 참여할 계획이며, 점진적으로 수소사업영역을 확대해 나갈 전망이다. 한화종합화학은 미국에 상장된 니콜라 주식을 3.07% 보유했다.

YNCC와 한화종합화학, 한화토탈 등 화학 관련 자회사의 경우에도 2분기에는 저가 원재료 사용에 힘입은 지분법 흑자전환이 예상된다. 포장재와 마스크 수요 증가로 PE·PP 역내 수요가 견조하며, 3분기 계절적 성수기 진입으로 가격 스프레드 확대될 것으로 기대된다.

한화솔루션은 올 2분기 코로나19 팬데믹 우려로 충분히 낮아진 시장 기대치 대비 비교적 양호한 실적을 기록할 것으로 보인다. NH투자증권은 한화솔루션의 2분기 영업이익을 전년 동기 대비 3.8% 증가한 1013억 원으로 추정했다. 또 KTB투자증권은 2.4% 성장한 999억 원으로 예상했다. 대신증권은 시장 기대치를 상회하는 1041억 원을 기록할 것으로 내다봤다.

강동진 현대차증권 연구원은 “한화솔루션은 앞으로 추가적인 태양광 생산능력 확대보다 태양광 프로젝트 개발과 매각, 전력 관련 사업 등 다양한 다운스트림사업을 통해 성장해 나갈 전망”이라며 “차세대 셀 개발로 경쟁우위에 설 것으로 판단된다”고 분석했다.

현대차증권과 KTB투자증권은 한화솔루션에 대한 투자의견 ‘매수’와 목표주가 2만6000원을 각각 제시했다. 또한 NH투자증권은 투자의견 ‘매수’를 유지하고 목표주가를 2만3000원으로 상향 조정했다. 한화솔루션의 지난 18일 주가는 종가기준 1만8350원이다.

저작권자 ⓒ 브라보마이라이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