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07. 15 (수)

5060세대 국가기술자격 취득, 4년새 2배 늘어

기사입력 2020-06-24 09:34:33
  • 인쇄하기

(셔터스톡)
(셔터스톡)

5060세대의 국가기술자격증 취득이 급증한 것으로 나타났다. 최근 4년 사이 2배 가까이 늘었다.

한국산업인력공단이 발간한 ‘2020년 국가기술자격 통계연보’에 따르면 2019년도 국가기술자격 시험 응시자는 총 391만679명, 취득자 수는 총 77만3704명으로 전년 대비 각각 12% 가량 증가했다.

특히 은퇴 전후 중장년층인 50세 이상의 국가기술자격 취득자 수는 8만7018명(11.25%)으로, 2015년 4만4949명(6.94%) 대비 4년새 두 배가량 늘었다. 전체 대비 50세 이상 취득자 비율도 6.94%에서 11.25%로 높아졌다.

이는 고령사회로 진입하고 중장년층의 인생 2막 설계가 화두로 떠오르면서 은퇴 전후 중장년층이 경제적 노후 대비 및 지속적 사회 참여를 위해 면허성 자격을 주로 취득한 것으로 보인다.

많이 취득한 자격증을 살펴보면, 50대는 지게차운전기능사(8497명), 한식조리기능사(6010명), 굴삭기운전기능사(5053명), 방수기능사(2694명), 건축도장기능사(2561명) 순이었다. 60세 이상은 지게차운전기능사(1932명), 조경기능사(1445명), 굴삭기운전기능사(1244명), 한식조리기능사(1024명), 방수기능사(1015명) 순으로 나타났다.

김동만 이사장은 “통계연보가 국가기술자격에 관심 있는 모든 분에게 유용하게 활용되길 바란다”며 “공단은 앞으로도 국가자격시험을 효율적으로 운영하고 산업현장 수요에 적합한 평가체계를 구축해 국가자격의 공신력 강화를 위해 힘쓰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브라보마이라이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