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07. 15 (수)

"65세 이상 어르신에 마스크 5매씩 지원한다"

기사입력 2020-06-26 10:28:39
  • 인쇄하기

(셔터스톡)
(셔터스톡)

최근 신종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이 노년층이 주로 찾는 방문판매업체와 요양시설 등을 중심으로 확산되자 서울시가 마스크 지원에 나섰다.

서울시는 지난 5월 31일 기준으로 주민등록 상 만 65세 이상 1552만2550명에 대해 1인당 5매씩 총 765만개의 마스크를 지원한다고 26일 밝혔다. 마스크는 오는 7월 1일까지 각 자치구에 순차적으로 배송되고 동주민센터, 통반장 등을 통해 어르신들에게 전달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해외수입으로 미리 확보해둔 덴탈마스크를 지원한다”며 “수입 마스크의 검증을 위해 서울시 보건환경연구원에 성능시험을 거쳤으며 분진포집효율(입자 차단 성능)은 KF 기준 60~70% 수준”이라고 말했다.

시는 의료기관과 감염 취약계층 중심으로 방역물품을 지원하고 있다. 최근에는 폭력피해 여성 보호시설·요양시설·복지관(필터교체형 마스크 41만7000개), 의무경찰·사회복무요원(덴탈 마스크 10만개), 화물운수 노동자(보건용 마스크 18만개), 의료기관(보건용 마스크 6만개), 장애인 콜택시 종사자(보건용 마스크 2만개), 콜센터 근로자(보건용 마스크 2만개)에게도 마스크를 지원했다.

저작권자 ⓒ 브라보마이라이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