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 02. 27 (토)

겨울철 건조한 피부, 천연 보습밤으로 촉촉하게

기사입력 2020-12-17 14:56:46기사수정 2020-12-17 14:56
  • 인쇄하기

기온이 떨어지고 찬바람이 불수록 피부는 몸살을 앓는다. 특히 수분이 메말라 건조해진 피부 때문에 고민인 이가 많을 것이다. 일반적인 로션, 크림만으로는 보습력이 부족하다 느낄 때도 있다. 이러한 이유로 소비자들은 좀 더 진한 보습을 위해 ‘밤’(balm) 제형의 뷰티 아이템을 찾는다. 물론 현명한 이들이라면 성분 체크도 꼼꼼히 따져야겠다.

흔히 아는 립밤(lip balm)처럼 밤 제품은 진하면서도 견고한 제형의 특성 덕분에 쉽게 건조해지는 겨울철에도 탄탄한 수분막을 잘 유지해준다. 최근에는 입술뿐만 아니라 얼굴이나 목, 몸 전체에 바를 수 있는 제품도 다양하다. 깊은 보습을 위해 단독으로 사용하기도 하고, 일반적으로 쓰는 로션, 크림, 또는 색조 화장품 등에 밤 제품을 섞어 촉촉함을 더하기도 한다.

▲22도씨 내추럴밤(이안코스메틱)
▲22도씨 내추럴밤(이안코스메틱)

무엇보다 이러한 밤 제품은 건조해지고 예민해진 피부에 사용하는 만큼 자극이 덜하고 부담 없이 바를 수 있는 성분이라야 한다. 이러한 이유로 아로마오일과 비즈왁스 등을 구입해 직접 천연 밤을 만들어 쓰는 이들도 있다. 물론 그 과정이 다소 번거로울 수 있으니, 가능하다면 자연유래 성분의 가성비 좋은 아이템을 찾아봐도 좋겠다.

㈜이안코스메틱의 천연화장품 브랜드 22도씨의 ‘내추럴밤’은 부담 없는 성분과 가격으로 주목받는 밤 제품 중 하나다. ‘사람이 느끼는 가장 쾌적한 온도’인 22도씨를 브랜드 명으로 내세워 피부뿐 아니라 사람의 마음까지 어루만지는 제품을 만든다는 취지로 탄생한 대표 아이템이다. 100% 자연유래 성분, EWG 1등급 원료를 사용해 저자극테스트도 완료했다. 뷰티 인플루언서들이 자주 찾는 모바일 뷰티 플랫폼 ‘화해’에도 그 성분 및 효과에 대해 잘 나와 있다.

(화해 애플리케이션 화면)
(화해 애플리케이션 화면)

이렇듯 천연 보습밤으로 알려진 ‘내추럴밤’은 자극이 덜해 남녀노소 모두 얼굴과 몸 어디든 사용 가능하다. 노약자의 건조한 피부를 비롯해 아이들의 메마른 입술, 가사노동에 거칠어진 주부의 손, 임신부의 튼살 등에도 효과를 보이고 있다. 22도씨 담당자는 “갑작스러운 코로나 사태를 겪으며 뷰티 산업의 방향성에 많은 고민을 했다. 결론은 현재의 올바른 방향대로, 다음 세대까지 이어갈 수 있는 건강한 아름다움의 가치를 추구할 것”이라며 “내추럴밤을 비롯해 어른 아이 모두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는 제품을 위해 노력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저작권자 ⓒ 브라보마이라이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