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 10. 23 (토)

프리시니어 40대도 맞는다…18~49세 백신 일정 확정

기사입력 2021-07-30 15:34:17기사수정 2021-08-05 18:37

8월 9일부터 10부제로 사전 예약, 8월 26일부터 접종 시작

▲40대 프리시니어를 대상으로 한 코로나19 백신 사전 예약과 접종 일정 계획이 확정됐다.
▲40대 프리시니어를 대상으로 한 코로나19 백신 사전 예약과 접종 일정 계획이 확정됐다.

프리시니어 40대 백신 예약과 접종 일정이 확정됐다. 40대를 포함한 18~49세는 8월 9일부터 사전 예약을 시작해 26일부터 화이자나 모더나 백신을 접종한다.

코로나19 예방접종 대응추진단(추진단)이 30일 이 같은 내용을 담아 ‘코로나19 예방접종 8~9월 시행계획’을 발표했다.

1972년 1월 1일에 태어난 49세부터 2003년 12월 31일에 태어난 18세까지 1777만 명은 8월 9일부터 생년월일의 끝자리를 기준으로 사전예약을 받는다. 이들은 8월 26일부터 접종을 시작해 9월 30일까지 완료한다.

구체적으로 생일이 1월 1일이면 생일과 예약일 끝자리 1이 같은 8월 11일, 3월 5일이면 8월 15일, 5월 8일이면 8월 18일이 된다. 8월 9일부터 18일까지 10부제로 예약하는 날의 끝자리 9, 0, 1, 2, 3, 4, 5, 6, 7, 8과 자신이 태어난 날의 숫자인 생년월일 끝자리가 같은 날에 예약을 할 수 있다.

생일 날짜로만 보면 1일은 31일이 있어서 다른 날에 비해서 1일자 대상자가 가장 많을 가능성이 높고, 9일과 10일은 2월이 28일 또는 29일로 끝나는 경우가 있어 가장 적을 수 있어 약간의 편차는 존재할 것으로 보인다.

특히 이번에는 8일에 태어나 가장 늦게 예약을 하는 대상자라도 균등하게 예약할 수 있도록 배분해 차별 없이 예약할 수 있다. 예를 들어 A 의료기관에서 8월 26일에 100명을 예약할 수 있다면 9일부터 18일까지 10명씩 나눠서 예약할 수 있도록 배분해 생일 날짜로 인한 차별은 발생하지 않도록 조치했다. 기존에는 첫 날 대상자들이 8월 26일 시간을 모두 예약하면 다음날 대상자는 8월 26일에 예약할 수 없다.

18~49세 연령층의 접종 백신은 화이자와 모더나 백신이다. 다만 백신 공급 상황에 따라 백신 종류와 접종 일정은 변경될 수 있다.

방역 당국은 이를 통해 9월까지 3600만 명인 국민 70%에 대해 1차 접종을 완료할 계획이다.

정은경 질병관리청장은 “안전하게 접종할 수 있도록 준비에 만전을 기하겠다”며 “11월까지 집단면역을 만들어 모두가 일상을 회복할 수 있도록 예방접종에 적극 참여해달라”고 당부했다.

관련 기사

저작권자 ⓒ 브라보마이라이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