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 09. 27 (월)

60∼74세 미접종자 사전 예약은 보건소로 해야

기사입력 2021-08-03 16:27:05기사수정 2021-08-03 16:27

2일부터 60~74세 미접종자 사전 예약을 받고 있는데, 보건소에서만 예약이 가능하다는 사실을 몰라 어르신들이 혼란을 겪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코로나19 예방접종 대응 추진단(추진단)은 2일 60∼74세 어르신들을 중에 상반기에 접종을 예약하지 못했거나 사정으로 취소한 분들을 대상으로 아스트라제네카(AZ) 백신으로 접종을 시행한다고 밝혔다.

60~74세 미접종자를 대상으로 2일 오후 8시부터 코로나19 예방접종 사전예약 시스템 누리집이나 콜센터(1339, 지자체)를 통해 예약을 받고 있다. 그런데 이들은 일반 의료기관이 아닌 방문이 가능한 전국 보건소를 통해서 예약해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을 접종받는다. 따라서 보건소를 선택해서 사전 예약을 진행해야 한다.

그런데 이 같은 사실을 모르는 어르신들은 주변의 의료기관만 선택하다 보니, 백신 접종 예약을 할 수 있는 의료기관을 찾을 수 없어 불편을 겪었다.

60~74세 어르신들의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예약은 8월 31일까지, 접종 기간은 8월 5일부터 9월 3일까지다.

75세 이상 어르신들은 예방접종센터에 개별적으로 예약하면 화이자 백신으로 접종을 받을 수 있다.

한편 아스트라제나카 백신 118만2000회분이 3일 출고됐고, 4일에는 118만8000회 분이 출고될 예정이다. 화이자 백신은 4일 253만 회분이 도착 예정이다.

8월에 2860만 회분의 백신이 도입되는데, 코백스(COVAX)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83만5000회분, 개별 계약된 아스트라제네카와 화이자 백신 1730만 회분, 모더나 백신 1046만 회분을 공급받을 계획이다.

관련 기사

저작권자 ⓒ 브라보마이라이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