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모 건강 살피는 마음으로 봉사" 부천자생한방병원, 독거노인 건강 돌봄 위한 MOU 체결

기사입력 2019-08-22 09:30:26기사수정 2019-08-22 09:30
  • 인쇄하기
    글자 크기 작게
    글자 크기 크게

▲협약체결 기념촬영 중인 부천자생한방병원 왕오호 병원장(가운데 왼쪽), 장덕천 부천시장(가운데 오른쪽), 자생의료재단 신민식 사회공헌위원장(첫째줄 왼쪽 두번째)을 비롯한 관계자들.(자생한방병원)
▲협약체결 기념촬영 중인 부천자생한방병원 왕오호 병원장(가운데 왼쪽), 장덕천 부천시장(가운데 오른쪽), 자생의료재단 신민식 사회공헌위원장(첫째줄 왼쪽 두번째)을 비롯한 관계자들.(자생한방병원)
21일 부천자생한방병원이 부천시, 부천희망재단과 함께 부천지역 독거노인들의 건강관리를 위한 업무 협약(MOU)을 체결했다.

부천시 도당어울마당 문화센터에서 열린 협약식에는 자생의료재단 신민식 사회공헌위원장, 부천자생한방병원 왕오호 병원장, 장덕천 부천시장, 부천희망재단 김범용 상임이사 등 각 기관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이번 업무협약에는 독거노인을 대상으로 정기적인 한방 의료 봉사활동을 실시한다는 내용이 담겼다. 부천시와 부천희망재단은 원활한 한방의료 서비스를 위해 행정절차 지원과 후원물품을 제공할 예정이다.

부천자생한방병원은 부천시보건소가 주최하는 거점경로당 주치의제에 참여해 매월 경로당 노인들의 건강을 돌봐왔다. 더불어 부천공공노조연합, 성곡새마을금고 등 지역 단체들과 의료지원 협약을 체결하는 등 건강 증진을 위한 사회공헌활동 전개에 힘쓰고 있다.

이날 부천자생한방병원은 업무협약 이행의 첫 일환으로 독거노인 200여 명을 대상으로 한방 의료봉사를 진행했다. 개인별 맞춤상담을 비롯해 침 치료, 한약과 한방 파스 처방이 함께 이뤄졌다.

▲진료소를 찾은 독거노인의 건강 상담을 진행하는 자생의료재단 의료진.(자생한방병원)
▲진료소를 찾은 독거노인의 건강 상담을 진행하는 자생의료재단 의료진.(자생한방병원)

부천시에서 운영하는 독거노인지원센터에 등록된 노인 수는 약 2500여 명으로 부천자생한방병원은 앞으로 모든 인원이 한방 의료서비스 혜택을 받도록 할 계획이다.

부천자생한방병원 왕오호 병원장은 “어르신들이 활기차고 건강한 노후를 보낼 수 있도록 부모를 모시는 마음으로 한방 의료봉사에 임하겠다”며 “사회공헌활동을 늘려나가며 부천시민의 건강을 책임지는 지역사회 일원으로 거듭날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저작권자 ⓒ 브라보마이라이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