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항공 조종사들이 추천한 최고 여행지는 어디일까?

기사입력 2014-06-15 13:16:27기사수정 2014-06-15 13:16

대한항공 조종사들이 올여름 최고 여행지로 하와이를 추천했다.

 

15일 연합뉴스에 따르면 대한항공은 여름 휴가철을 앞두고 자사 기장, 부기장 등 운항승무원 1천여명을 대상으로 추천 여행지를 설문조사한 결과 전체 4개 부문 가운데 3개 부문에서 하와이가 1위를 차지했다.

하와이는 ‘시원한’, ‘이열치열’, ‘효도’ 부문에서 1위에 올랐다.

‘시원한’ 부문에서는 호주 시드니와 스위스 취리히가 하와이의 뒤를 이었고 ‘이열치열’ 부문에서는 몰디브와 괌이 2∼3위를 차지했다.

 ‘효도 여행지’에서는 태국 방콕과 일본 온천여행이 각각 2위와 3위에 올랐다.

 ‘어린 자녀와의 첫 여행지’ 부문에서는 ‘괌’이 1위를 차지했으며 하와이와 태국 푸껫이 2∼3위다.

 

관련 기사

저작권자 ⓒ 브라보마이라이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