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장년 미래 고민 해결” 신중년 인생3모작 박람회 개최

기사입력 2018-09-11 13:01:56
  • 인쇄하기
    글자 크기 작게
    글자 크기 크게

고용노동부 주최, 노사발전재단 주관…컨설팅에서 채용정보, 이력서 사진까지 제공

▲이목희 일자리위원회 부위원장이 박람회에 참석한 중장년 구직자들을 만나 행복한 인생3모작 준비를 응원하고 있다.(이준호 기자 jhlee@)
▲이목희 일자리위원회 부위원장이 박람회에 참석한 중장년 구직자들을 만나 행복한 인생3모작 준비를 응원하고 있다.(이준호 기자 jhlee@)

고용노동부가 주최하고 노사발전재단이 주관하는 ‘2018 신중년 인생3모작 박람회’가 9월 11일(화) SETEC에서 개최됐다.

개막식에는 이목희 일자리위원회 부위원장과 김경선 고용노동부 고령사회인력정책관, 이정식 노사발전재단 사무총장 등 내외빈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환영사에서 이정식 사무총장은 “지금의 신중년은 과거보다 교육수준도 높고, 건강상태가 양호하며, 근로에 대한 의욕도 뛰어나 평생 현역 시대에 준비가 되어있는 세대”라며, “이번 박람회가 신중년의 다양한 인생 3모작을 위한 디딤돌이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어 이목희 부위원장은 “신중년을 위한 일자리 정책 확대는 국가 사회 경제 활력에 필수”라고 평가하고, “이를 위해 정부는 지난해 신중년 인생3모작 기반구축 계획을 발표했고, 앞으로도 신중년의 행복한 인생2막을 위해 지원을 지속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이번 박람회에서 신중년들은 인생3모작 지원관을 통해 전문지식을 갖춘 전문 수석컨설턴트로부터 제2의 인생설계를 위한 1:1 맞춤 컨설팅을 받고, 창업, 귀농, 기술교육, 사회공헌활동 등 다양한 인생3모작 경로에 대한 정보제공과 상담 서비스를 받았다.

▲9월 11일 진행된 ‘2018 신중년 인생3모작 박람회’에서는 중장년 구직자를 위한 정보 제공뿐만 아니라 이력서 사진 촬영 등 다양한 서비스가 제공돼 눈길을 끌었다.(이준호 기자 jhlee@)
▲9월 11일 진행된 ‘2018 신중년 인생3모작 박람회’에서는 중장년 구직자를 위한 정보 제공뿐만 아니라 이력서 사진 촬영 등 다양한 서비스가 제공돼 눈길을 끌었다.(이준호 기자 jhlee@)

또한 금융 업종과 자동차 산업 퇴직자와 예정자를 비롯한 베이비붐 세대 퇴직자, 예정자의 공적인 전직 지원을 위해 전직멘토관이 운영됐다. 전직멘토관에서는 전직·재취업을 위한 멘토링에 더해 신중년의 전직·재취업 진로설정을 지원하기 위해 직업흥미검사를 실시됐다.

이 밖에도 헤어·메이크업 컨설팅, 이력서 사진 촬영, 건강관리 등 구직자들의 취업지원을 위한 다양한 부대행사가 진행됐다

또한 신중년들의 채용을 위해 교보생명, NICE신용정보, 한솥 등 현장채용 71개사, 구인공고 50개사 총 120여개 구인기업이 참여했다.

이번 행사를 주관한 노사발전재단은 주된 일자리에서 퇴직하는 40세 이상 중장년을 대상으로 생애설계, 재취업 지원 등 종합적인 전직지원서비스를 제공하는 중장년일자리희망센터를 운영 중이다.

김경선 고령사회인력정책관은 “고학력에 일경험이 풍부하고 일할 의욕도 높으며, 인구 구조상으로도 가장 높은 비중을 차지하는 신중년 세대가 향후 우리 사회에서 어떻게 역할을 하느냐에 우리 사회 미래가 달려 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닐 것”이라며, “지난달 관계부처 합동으로 신중년 일자리 확충방안을 마련했고, 신중년의 역할 강화를 위해 힘을 모을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브라보마이라이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