얼얼 매콤한 오뚜기 '마라' 제품 MZ세대 눈길 끌어

기사입력 2024-02-15 16:40 기사수정 2024-02-15 16:40

칼로리 낮춘 컵누들 마라탕 300개 판매 돌파

(사진=오뚜기 제공)
(사진=오뚜기 제공)

최근 MZ세대에게 인기를 끌고 있는 ‘마라’를 활용한 호빵이나 간편식 제품이 속속 등장하는 가운데, 오뚜기 제품들이 인기를 얻고 있다.

고열량으로 매번 즐기기에는 부담스러웠던 마라탕의 얼얼한 국물은 살리고 칼로리는 낮춘 ‘컵누들 마라탕’부터 양식에 마라를 접목시킨 퓨전 메뉴 ‘마라로제 파스타소스’까지 젊은 소비자층을 사로잡았다.

마라탕이 150칼로리? ‘컵누들 마라탕’

MZ세대를 필두로 전 연령층이 즐기는 마라탕은 얼얼 매콤한 맛으로 인기를 끌었지만, 칼로리가 높아 자주 즐기기에는 부담스러운 메뉴다.

이에 오뚜기가 칼로리를 걱정하지 않고도 편하게 즐길 수 있도록 선보인 ‘컵누들 마라탕’이 주목받고 있다.

지난해 10월 오뚜기가 선보인 150칼로리의 컵누들 마라탕은 인기를 끌며 300만 개 판매를 돌파했다.

특히 젊은층의 호응이 높아, 즐겁게 건강을 관리하는 MZ세대의 헬시플레저 열풍에 맞춰 그들의 취향을 저격했다는 평가를 받는다.

컵누들 마라탕은 기존 컵누들과 동일하게 밀가루 대신 감자, 녹두 전분으로 만든 당면을 사용해 칼로리가 낮은 점이 특징이다.

컵누들 최초로 ‘두부피’ 건더기를 적용해 마라탕 전문점에서 건더기를 넣어 먹는 것과 같은 재미를 살렸다.

한국인이 선호하는 사골 국물 베이스에 얼얼한 마라와 땅콩, 참깨가 어우러진 진한 국물과 마라탕 전문점 1.5단계의 맵기를 재현해 누구나 호불호 없이 즐길 수 있다.

(사진=오뚜기 제공)
(사진=오뚜기 제공)

부드러운 크림과 얼얼한 마라의 조화 ‘마라로제 파스타소스’

마라는 양식 소스에도 접목돼 퓨전 메뉴로 재탄생하고 있다. K-분식 인기 식품인 떡볶이에서 인기가 시작된 로제 소스와 마라가 만나 파스타 소스로 새롭게 거듭났다.

오뚜기는 중화소스의 대표 글로벌 브랜드 ‘이금기’와 컬래버레이션을 통해 프레스코 ‘마라로제 파스타소스’를 선보였다. 마라의 얼얼한 매운맛에 진한 크림의 풍미를 더한 것이 특징이다.

마라로제 파스타소스는 파스타는 물론, 떡볶이나 찜닭 등 다양한 메뉴에 활용할 수 있다. 실제로 소스를 활용해 리조또 등 원하는 메뉴를 조리해 즐기는 소비자들의 후기가 늘고 있다. 해당 제품은 전국 롯데마트와 롯데슈퍼에서 만나볼 수 있다.

오뚜기 관계자는 “최근 얼얼하고 매콤한 마라에 대한 수요가 높아지면서, 이를 활용한 컵누들 마라탕은 물론 양식 소스에도 적용한 마라로제 파스타소스 등을 출시해 높은 호응을 얻고 있다”며 “앞으로도 MZ세대 등 다양한 소비자층의 입맛을 고려한 제품을 꾸준히 개발하겠다”고 전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더 궁금해요0

관련 기사

  • [카드뉴스] 품위 있는 노후를 위한 7계명
    [카드뉴스] 품위 있는 노후를 위한 7계명
  • “정년 후 불안하면 강점부터 찾아야” 日 N잡러의 조언
    “정년 후 불안하면 강점부터 찾아야” 日 N잡러의 조언
  • “영웅들 기억하겠습니다”…‘독립운동가 콘텐츠 공모전’ 시상식
    “영웅들 기억하겠습니다”…‘독립운동가 콘텐츠 공모전’ 시상식
  • “어른 됨은 성숙한 시민성”, 좋은 어른 꿈꾸는 청년 공동체 ‘유난’
    “어른 됨은 성숙한 시민성”, 좋은 어른 꿈꾸는 청년 공동체 ‘유난’
  • 효과적 연금 활용 위해 꼭 기억해야 할 숫자들
    효과적 연금 활용 위해 꼭 기억해야 할 숫자들
저작권자 ⓒ 브라보마이라이프 무단전재 및 재배포, AI학습 이용 금지

브라보 스페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