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담 퓨전 그룹, All Star 아티스트 페스티벌서 공연

기사입력 2018-10-04 14:55:19기사수정 2018-10-16 11:49
  • 인쇄하기
    글자 크기 작게
    글자 크기 크게

▲지담 퓨전 그룹.
▲지담 퓨전 그룹.
지담 퓨전 그룹이 서울팝스오케스트라와 서울 어린이대공원이 개최하는 ‘제2회 All Star 아티스트 페스티벌’ 본선 대회에 참가해 경연을 펼친다. 10월 13일(토) 오후 4시 어린이대공원에서 진행되는 행사에서 지담 퓨전 그룹은 자작곡인 ‘Dear Soonja’를 연주한다.

‘Dear Soonja’는 퓨전 국악 창작곡으로 한국의 어머니를 위해 만들어진 연주곡이다. 지담 퓨전 그룹은 이날 오케스트라와의 협연을 통해 어머니의 파란만장한 인생을 말하듯 웅장함과 쓸쓸함이 공존하는 곡으로 표현할 예정이다.

지담 퓨전 그룹은 싱어송라이터 지담을 중심으로 재즈밴드와 국악가 등으로 결성된 그룹. 이들은 사회의 양극화, 불안정, 갈등과 폭력으로 인해 아픔을 겪는 이들을 음악으로 치유하자는 뜻을 같이해 의기투합했다. 지난해에는 시리아 내전으로 고통받는 난민을 돕기 위한 프로젝트에 참여했고, 소아암 환자를 위한 자선활동에도 함께했다.

지담은 버클리 음대 출신의 실력파 뮤지션으로 올 초 ‘브라보 마이 라이프’의 시니어 건강 캠페인 ‘브라보 체조’에 음악감독으로 참여한 바 있다.

저작권자 ⓒ 브라보마이라이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