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귀엽거나 웅장하거나” 계묘년 1월 문화소식

기사입력 2023-01-13 08:34 기사수정 2023-01-13 08:34

●Exhibition

(마리아 스바르보바)
(마리아 스바르보바)

(마리아 스바르보바)
(마리아 스바르보바)

◇어제의 미래 : 마리아 스바르보바

일정 2월 26일까지 장소 예술의전당 한가람미술관 3층

마리아 스바르보바는 슬로바키아의 젊은 사진작가다. 동화 같은 색감을 자랑하는 작품으로 전 세계의 주목을 받고 있다. 스바르보바는 2016년 국제사진공모전(IPA) 수상을 시작으로 ‘포브스’에서 선정한 30세 이하 영향력 있는 30인에 선정됐다. 2018년에는 핫셀블라드 마스터 아트 부분 1위에 올랐다. 작품성과 대중성을 모두 인정받은 작가라고 할 수 있다.

(예술의전당 한가람미술관)
(예술의전당 한가람미술관)

‘어제의 미래 : 마리아 스바르보바’(Futuro Retro : Maria Svarbova)는 국내 첫 대규모 개인전이다. 총 5개 섹션에 174점의 작품으로 구성됐다. 미래 지향적이면서도 레트로 감성을 자극하는 작가의 주요 작품들을 한눈에 감상할 수 있다. 전시의 주요 작품은 작가의 대표작 ‘스위밍 풀’(Swimming Pool)을 비롯해 ‘정육점’, ‘더 게임’, ‘휴먼 스페이스’, ‘걸파워’ 시리즈 등이다. 스바르보바의 작품은 몽환적이고 아름다운 분위기를 자아내지만 그 속에 사회 비판의식을 담았다. 프레임 속 인물들이 무표정을 짓고 있고 경직된 행동을 하는 이유다.

(헬가 스텐첼)
(헬가 스텐첼)
(헬가 스텐첼)
(헬가 스텐첼)

◇헬가 스텐첼 사진전

일정 3월 1일까지 장소 CXC 아트 뮤지엄

빨랫줄에 널린 빨래가 말이 되고, 양상추와 식빵은 강아지가 됐다. 이는 영국 런던에 기반을 두고 활동하는 예술가 헬가 스텐첼의 작품이다. 그의 작품은 ‘집 안의 초현실주의’(Household Surrealism)로 불린다. 일상의 사물에 재치 있는 아이디어를 더해 생명력을 불어넣기 때문이다. 헬가 스텐첼은 2020년에 ‘올해의 푸드 아트 크리에이터’상을 수상한 바 있다. 이번 전시는 헬가 스텐첼의 아시아 첫 개인전으로 사진 작품 70여 점을 볼 수 있다. 작가의 대표작은 지난해부터 선보인 ‘빨랫줄 시리즈’다. 작가의 인스타그램 계정에서 ‘좋아요’ 5만 건 이상을 기록했다.

●Stage

(에이콤)
(에이콤)

(에이콤)
(에이콤)

◇영웅

일정 2월 28일까지

장소 LG아트센터 서울

연출 윤금정

출연 정성화, 양준모, 민우혁, 김도형, 서영주, 최민철, 정재은, 린지 등

지난해 12월 21일 뮤지컬 ‘영웅’이 개막했다. 같은 날 동명의 뮤지컬 영화도 개봉했다. 두 ‘영웅’에는 정성화가 안중근으로 출연한다. 정성화는 2009년 초연부터 현재까지 뮤지컬 ‘영웅’에 출연하며 14년째 안중근을 연기하고 있다. 명실상부 대한민국 대표 창작 뮤지컬로 통하는 ‘영웅’은 안중근 의거 100주년을 기념해 제작됐다. 극은 안중근 의사가 거사를 준비하던 때부터 죽음을 맞이하는 순간까지, 잊을 수 없는 그의 마지막 1년을 깊이 있게 그린다. 이번 시즌에는 정성화와 함께 양준모, 민우혁이 안중근 역을 맡아 연기한다. 이토 히로부미 역에는 김도형, 서영주, 최민철이 출연한다.

(EMK뮤지컬컴퍼니)
(EMK뮤지컬컴퍼니)

◇베토벤

일정 1월 12일 ~ 3월 26일

장소 예술의전당 오페라하우스

연출 길버트 메머트

출연 박효신, 박은태, 카이, 조정은, 옥주현, 윤공주, 이해준, 윤소호 등

‘베토벤’은 뮤지컬 제작사 EMK의 다섯 번째 오리지널 작품이다. 제작 기간만 7년이라는 오랜 시간이 걸렸다. 베토벤의 실제 삶을 모티브로 아름다운 구원의 서사가 펼쳐진다. 넘버 또한 베토벤의 음악을 모티브로 탄생했다. 대작의 탄생을 예고한 만큼 라인업도 화려하다. 박효신, 박은태, 카이는 당대 최고의 예술가 루드비히 반 베토벤을 연기한다. 베토벤의 불멸의 연인 안토니 브렌타노는 조정은, 옥주현, 윤공주가 연기한다.

(예술의전당)
(예술의전당)

◇셰익스피어 인 러브

일정 1월 28일 ~ 3월 26일

장소 예술의전당 CJ 토월극장

연출 김동연

출연 정문성, 이상이, 김성철, 정소민, 채수빈, 김유정, 송영규, 임철형 등

연극 ‘셰익스피어 인 러브’는 1998년 개봉한 동명의 영화를 원작으로 한다. 2014년 런던 웨스트엔드에서 첫선을 보인 뒤 세계 각국으로 진출했다. 국내는 이번이 초연으로 화려한 캐스팅을 자랑한다. 특히 정소민과 김유정은 첫 연극 도전이다.

극은 ‘로미오와 줄리엣’이 윌리엄 셰익스피어의 사랑으로 탄생했다는 유쾌한 상상에서 출발한다. 1593년 런던, 촉망받던 작가 셰익스피어가 연극 오디션에 남장을 하고 찾아온 귀족의 딸 비올라를 만나 사랑에 빠지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담는다.

본 기사에 소개된 공연을 관람하신 독자분의 생생한 후기를 기다립니다. 채택된 분께는 소정의 상품과 브라보 마이 라이프 잡지를 보내드립니다. shjlife@etoday.co.kr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더 궁금해요0

관련 기사

  • 어떤 역할이든 하나의 삶, 같은 무게 지녀
    어떤 역할이든 하나의 삶, 같은 무게 지녀
  • 푸른 공원으로 녹아든 미술관을 보려거든
    푸른 공원으로 녹아든 미술관을 보려거든
  • “미술관도 ESG 고민, 탄소배출 줄이려 노력”
    “미술관도 ESG 고민, 탄소배출 줄이려 노력”
  • ‘비대면’이 상식, ‘데면데면’ 피하는 현명한 명절 나기는?
    ‘비대면’이 상식, ‘데면데면’ 피하는 현명한 명절 나기는?
  • 소년 김홍도의 족적, 미술관으로 서다
    소년 김홍도의 족적, 미술관으로 서다
저작권자 ⓒ 브라보마이라이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브라보 스페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