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드뉴스] 더운 여름 별미, 붕장어구이와 규아상

기사입력 2023-06-09 08:00 기사수정 2023-06-09 08:00

레시피










바다장어라고도 불리는 붕장어는 대표적인 여름 보양식이다. 가장 더운 7~8월이 제철로, 구이로 먹으면 담백한 맛이 일품이다. 빚은 모양이 해삼과 닮았다고 해 미만두라고도 불리는 규아상. 오이 속을 넣어 차갑게 먹는 냉만두다. 과거 수라상에 올릴 때는 여름의 시원함을 담기 위해 꼭 담쟁이 잎을 깔았다고 한다.


붕장어소금구이(4인 기준)

재료 붕장어 1마리, 대파 1쪽, 홍고추·청양고추 1개씩, 양파 1/2개, 소주·소금·후추 1작은술씩, 깨·식용유 약간

1 붕장어 잔뼈들을 씹기 좋게 칼집을 내어 끊어준 뒤 2cm 정도로 한입에 먹기 좋게 자른다.

2 대파·홍고추·청양고추는 큼직하게 썰고, 양파는 얇게 채 썬다.

3 센 불에 기름을 두르고 붕장어를 볶다가, 소주를 넣어 불 향을 입힌다.

4 양파를 제외한 채소를 넣고 볶다가 소금·후추로 간을 한다.

5 달군 철판에 채 썬 양파를 깔아준 뒤 붕장어와 채소를 올리고 깨를 뿌리면 완성.


규아상(4인 기준)

재료 다진 소고기 100g, 오이·표고버섯 1개씩, 소금·다진 마늘·설탕·참기름·후추·참깨·간장·소주 1작은술씩, 만두피·담쟁이 잎·초간장·식용유 적당량씩

1 오이는 껍질째 돌려 깎은 뒤 채 썰어 소금에 8분 정도 절인다.

2 달군 팬에 기름을 두르고 다진 소고기, 채 썬 표고버섯, 다진 마늘, 설탕, 간장을 넣고 센 불에서 볶다가 불을 끈다. 참기름을 두른 뒤 후추, 참깨를 뿌린다.

3 절인 오이는 물기를 꼭 짠 뒤, 불 향을 입혀 볶는다.

4 볶은 재료들로 속을 넣어 만두를 빚고 면포 대신 담쟁이 잎을 깔아 찜기에 찐다.

5 찐만두를 얼음물에 넣어 열기를 빼고, 담쟁이 잎 위에 얹어내어 초간장에 찍어 먹는다.


붕장어구이·규아상과 어울리는 반찬

미역줄기볶음과 죽순들깨조림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더 궁금해요0

관련 기사

  • [카드뉴스] 제철 맞은 바다의 맛, 멸치시래기조림과 쏨뱅이구이
    [카드뉴스] 제철 맞은 바다의 맛, 멸치시래기조림과 쏨뱅이구이
  • [카드뉴스] 동래파전과 비빔당면 레시피
    [카드뉴스] 동래파전과 비빔당면 레시피
  • [카드뉴스] 겨울 끝자락의 담백한 맛 병어감자조림
    [카드뉴스] 겨울 끝자락의 담백한 맛 병어감자조림
  • [카드뉴스] 과일을 활용한 이색 보양 레시피
    [카드뉴스] 과일을 활용한 이색 보양 레시피
  • [카드뉴스] 닭과 전복을 활용한 이색 보양 레시피
    [카드뉴스] 닭과 전복을 활용한 이색 보양 레시피
저작권자 ⓒ 브라보마이라이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브라보 스페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