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전한 집이 다른 ‘한 끗’… 초고령 시대 위한 보조기기들 쏟아져

기사입력 2023-06-16 08:40 기사수정 2023-06-16 08:40

2023 홈케어·재활·복지 전시회서

▲2023 홈케어·재활·복지 전시회 전경(문혜진 기자 hjmoon@)
▲2023 홈케어·재활·복지 전시회 전경(문혜진 기자 hjmoon@)

초고령화 시대 진입과 1인 가구의 증가로 ‘안전한 나이 듦’은 중요한 문제가 됐다. 나이 들수록 신체적, 심리적 원인으로 누군가의 도움 없이 일상을 유지하기 어려워서다. 국민의 ‘자립’을 돕기 위해 국가 기관과 기업은 다양한 주거 생활 관련 제품 및 서비스를 선보이고 있다.

보건복지부 국립재활원 노인·장애인 보조기기연구개발사업단은 양말 신기 보조기기, 손과 발을 이용한 손톱깎기, 전기 플러그 보조기기, 입술 마우스 등 노인·장애인이 자립 및 일상생활에 필요하지만 수요가 적고 산업화가 어려운 ‘적정기술 보조기기’와 점자 디스플레이, 가변형 욕실 화장실 등 국내외 시장 출시 가능성이 있는 ‘사업화 가능 보조기기’를 11종 선보였다.

▲전기플러그 보조기기(문혜진 기자 hjmoon@)
▲전기플러그 보조기기(문혜진 기자 hjmoon@)

기업들도 가정용 의료기기, 거주 공간 내 이동기기, 고령 친화 편리 장비 등을 개발하는 추세다. 네오에이블은 사용자 체형에 맞게 전동 쿠션부 조절이 가능한 작업 및 사무용 의자, 전동식 높낮이 조절 테이블 등을 선보였다. 전동식 높낮이 테이블은 높이 조절 시 데스크에 충격이 발생했을 때 자동으로 멈추는 기능이 탑재돼 있다.

비트센싱은 비접촉 초소형 센서인 AI 웰니스 레이더를 개발했다. 생체신호 감지 레이더 기술로 호흡, 수면, 사지 움직임, 수면 중 낙상 및 무호흡 등을 감지해 실시간으로 건강상태를 분석하고 수면의 질을 관리한다. 라이프스타일을 제안하거나 질병을 예측하기도 한다.

▲소셜 로봇 ‘마이봄’(문혜진 기자 hjmoon@)
▲소셜 로봇 ‘마이봄’(문혜진 기자 hjmoon@)

한국과학기술원 기술출자회사인 로아이젠은 독거노인, 경증치매환자 및 1인 가구를 위한 소셜 로봇 ‘마이봄’을 소개했다. 대화형 인공지능 서비스 ‘챗GPT’를 적용했으며 약 복용, 식사 알림, 음악 설정 등 돌봄 기능을 수행한다.

조은케어는 노인·장애인을 위한 화장실 양변기 보조 기립 장치 ‘조은리프트’를 출시했다. 거동이 불편한 이들의 화장실 사용을 도울 뿐 아니라 알람 기능이 포함돼 있어 화장실 밖에서도 내부 사항 파악이 가능하다. 더불어 방에서도 사용할 수 있도록 변기통 가드를 설치할 수 있다.

한편, 더 자세한 정보와 노인·장애인을 위한 여러 보조기기는 국립재활원의 ‘보조기기 열린플랫폼’ 사이트에서 확인할 수 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더 궁금해요0

관련 기사

  • 레고처럼 조립 모듈러 주택, 은퇴 세대 주거로 ‘주목’
    레고처럼 조립 모듈러 주택, 은퇴 세대 주거로 ‘주목’
  • “초고령사회, 노인 자립생활 가능한 주거 공간 늘어야”
    “초고령사회, 노인 자립생활 가능한 주거 공간 늘어야”
  • [노후 맞춤 주거디자인②] 여생을 보낼 집, 조명ㆍ색채 계획 ‘필수’
    [노후 맞춤 주거디자인②] 여생을 보낼 집, 조명ㆍ색채 계획 ‘필수’
  • [노후 맞춤 주거디자인①] “신체 상태와 행동 특성에 맞는 공간 계획 필요”
    [노후 맞춤 주거디자인①] “신체 상태와 행동 특성에 맞는 공간 계획 필요”
  • 日 최대 보험사 닛폰생명, 간병기업 인수로 요양산업 진출
    日 최대 보험사 닛폰생명, 간병기업 인수로 요양산업 진출
저작권자 ⓒ 브라보마이라이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브라보 스페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