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1인 고령가구 증가… 미혼男, 이혼女 경제난 겪을 확률 높아

기사입력 2023-12-06 08:42 기사수정 2023-12-06 08:42

[브라보 일본 통신] 100세 시대, 모두 혼자 될 가능성 염두에 둬야

(어도비스톡)
(어도비스톡)
*편집자 주: 국민의 30% 가까이가 65세 이상인 나라, 일본. 세계에서 고령화가 가장 빠르게 진행되고 있는 국가 중 하나인 일본의 소식을 발 빠르게 전합니다

일본에서는 1인 고령가구가 사회문제로 떠오르고 있습니다. 1985년, 65세 이상 남성 중 8.6%에 불과하던 1인 가구는 2020년, 약 3배(23.2%)가 되었다고 합니다. 전문가들은 이들이 경제적으로 어려운 환경에 놓일 가능성이 높다고 지적하고 있습니다.

“싱글 고령자는 미혼, 이혼, 사별로 나뉩니다. 특히 미혼율 상승이 (싱글 고령자가 증가하는 이유의) 큰 요인이라고 생각합니다. 평생 미혼 비율은 남성 약 30%, 여성 약 20%입니다. 싱글이 ‘좋다’, ‘나쁘다’ 하는 문제가 아닙니다. 분석하자면 배우자가 있는 사람에 비해 싱글인 사람은 경제 기반이 약하고 경제적으로 어려운 것을 알 수 있습니다. 특히 미혼 남성, 이혼 여성의 경우 경제 상황이 어려운 경향이 있습니다.”

일본 닛세이 기초연구소 보 미우코 준주임연구원이 TV 아이치에 지난달 29일 전한 말입니다. 그는 100세 시대, 모두가 혼자가 될 수 있다는 점을 인식하고 준비해 가야 한다고 말합니다. 미우코 연구원의 당부입니다.

“모두 최후에는 혼자가 될지도 모른다는 것을 그리는 것이 좋다고 생각합니다. 건강에 유의한다, 친구를 늘린다, 스스로 돌봄 예방이나 정보 수집을 한다 등 어떻게 최후를 맞이할 것인지 생각하는 것이 좋겠습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더 궁금해요0

관련 기사

  • 고령자, 개 키우면 치매 위험 40% 감소… 고양이는 ‘글쎄’
    고령자, 개 키우면 치매 위험 40% 감소… 고양이는 ‘글쎄’
  • ‘탁 트인’ 日 요양기관, 2023 굿 디자인 대상 수상
    ‘탁 트인’ 日 요양기관, 2023 굿 디자인 대상 수상
  • 일본의 닌텐도 사랑 “고령자 예외 되면 안돼”
    일본의 닌텐도 사랑 “고령자 예외 되면 안돼”
  • 고령 운전자, 정말 교통사고 위험 높을까… 분석 결과 ‘깜짝’
    고령 운전자, 정말 교통사고 위험 높을까… 분석 결과 ‘깜짝’
  • 日 나고야, 시민 치매 검사 비용 ‘전액 부담’
    日 나고야, 시민 치매 검사 비용 ‘전액 부담’
저작권자 ⓒ 브라보마이라이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브라보 스페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