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봄, 희망의 기운을 찾아서” 5월 문화소식

기사입력 2023-05-26 09:03 기사수정 2023-05-26 09:03

이우환 개인전, 연극 ‘장수상회’ 마지막 시즌 등

●Exhibition

(국제갤러리)
(국제갤러리)

(국제갤러리)
(국제갤러리)

◇이우환 개인전 ‘Lee Ufan’

일정 5월 28일까지 장소 국제갤러리

이우환 작가의 개인전 ‘Lee Ufan’이 국제갤러리에서 5월 28일까지 열린다. 작가의 개인전은 2015년 부산시립미술관 ‘이우환 공간’ 설립 이후 12년 만이다. 1980년대 작품부터 최신작까지 조각 6점과 드로잉 4점으로 채웠다.

조각들은 작가가 1968년 첫 작품을 제작한 이후 현재까지 계속해온 ‘관계항’(Relatum) 연작이다. 신작 ‘관계항­-키스’는 각각이 사람임을 암시하는 두 개의 돌이 만나 접점을 만들고, 각각의 돌을 둘러싼 두 개의 쇠사슬 또한 포개어지면서 교집합 양상을 만들어내는 모습이 인상적이다. ‘관계항-­사운드 실린더’는 강철로 만든 커다란 원통에 돌을 기대어놓은 작품이다. 작품에 작은 구멍이 5개 뚫려 있는데 새소리부터 에밀레종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소리가 낮게 흘러나온다.

(국제갤러리)
(국제갤러리)

‘다이알로그’(Dialogue)라는 제목의 드로잉 4점은 커다란 점과 몇 개의 선으로 구성됐다. 작가의 유명한 회화 연작 ‘다이알로그’를 연상시킨다. 국제갤러리 측은 “작품 하나하나가 ‘무한’을 표현하는 메타포인 만큼, 관람객이 작가의 작품 세계를 경험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문화역서울284)
(문화역서울284)

(문화역서울284)
(문화역서울284)

◇다시, 자연에게 보내는 편지

일정 6월 4일까지 장소 문화역서울284

지난해 이탈리아 밀라노에서 열린 한국공예전을 재구성하고 확장한 공예기획전 ‘다시, 자연에게 보내는 편지’가 문화역서울284에서 6월 4일까지 열린다. 자연 본래의 모습에 대한 고찰, 자연 존중의 미학을 공예를 통해 조망한다.

전시는 문화역서울284 본관 곳곳을 산책하듯 관람할 수 있도록 설치됐다. 3층 대합실에는 밀라노 한국공예전 ‘다시, 땅의 기초로부터’를 재구성한 전시 공간 ‘내가 서 있는 땅’이 마련됐다. 당시 전시에 참여한 강승철, 김계옥, 류은정 작가 등의 작품을 볼 수 있다. 강신재 예술감독은 “이번 전시를 통해 자연이 우리에게 준 가르침을 다시 ‘우리가 자연에게’ 들려주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Stage

(스토리피)
(스토리피)

◇장수상회

일정 5월 21일까지

장소 두산아트센터 연강홀

연출 서정완

출연 이순재, 신구, 박정자, 김성녀, 강성진, 김보현, 안유진, 이희진 등

황혼의 로맨스와 가족애를 그린 연극 ‘장수상회’가 마지막 시즌으로 관객들을 만난다. 부제는 ‘라스트 댄스’로 이순재, 신구, 박정자 등 관록의 배우들이 다시 무대에 선다. ‘장수상회’는 할리우드 영화 ‘러블리 스틸’을 리메이크한 강제규 감독의 동명 영화를 원작으로 했다. 2016년 초연 이후 약 30만 명의 관객과 만났다. 극단장수상회는 “‘장수상회’는 국립극장 매진 사례, LA 투어, 최단기간 국내 70개 도시 투어 등 7년간 많은 기록과 함께했다”며 “마지막 시즌인 만큼 뜻깊은 무대를 멋지게 보여드리겠다”고 전했다.

◇드림하이

일정 5월 13일 ~ 7월 23일

장소 광림아트센터 BBCH홀

연출 이종석

출연 음문석, 이승훈, 유태양, 니엘, 진진, 그리, 장동우 등

화려한 캐스팅을 자랑하며 5월 최고 기대작으로 꼽히는 쇼뮤지컬 ‘드림하이’가 베일을 벗는다. ‘드림하이’는 2011년 KBS 2TV에서 방영된 동명의 드라마를 원작으로 하며, 송삼동·고혜미 등 주인공들의 10년 후 이야기를 그린다. ‘드림하이’는 기존 뮤지컬에 K-팝의 화려한 퍼포먼스가 더해져 쇼뮤지컬이라는 독창적인 형식의 공연을 선보일 예정이다. 송삼동 역을 맡은 배우 음문석은 “뮤지컬의 70%를 춤이 차지한다는 것에 매력을 느꼈다”면서 “관객분들이 기대를 넘어 놀라실 것 같다”고 전했다.

(글로벌컨텐츠)
(글로벌컨텐츠)

◇할란카운티

일정 5월 16일 ~ 7월 16일

장소 한전아트센터

연출 유병은

출연 류정한, 안재욱, 이건명, 임태경, 이홍기, 박장현, 이병찬, 홍주찬, 안세하 등

2년 만에 돌아오는 창작 뮤지컬 ‘할란카운티’는 아카데미 다큐멘터리 최우수작품상을 수상한 영화 ‘할란카운티 USA’를 모티브로 했다. 작품은 노예제도가 폐지되고 100여 년이 지난 1976년 미국 중남부 켄터키주의 광산 마을 할란카운티를 배경으로 한다. 광산노조 부위원장 존을 중심으로 광산회사의 횡포에 맞서는 노동자들의 함성과 투쟁을 그린다. 유의미한 메시지 전달로 국내 창작 뮤지컬의 저력을 보여줬다는 호평을 받았으며, 이번 시즌에 특히 실력이 뛰어난 배우들이 대거 출연해 기대를 더한다.

본 기사에 소개된 공연을 관람하신 독자분의 생생한 후기를 기다립니다. 채택된 분께는 소정의 상품과 브라보 마이 라이프 잡지를 보내드립니다. shjlife@etoday.co.kr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더 궁금해요0

관련 기사

  • 보배 꿰어내는 이야기꾼, ‘전설의 고향’ 만든 최상식 PD
    보배 꿰어내는 이야기꾼, ‘전설의 고향’ 만든 최상식 PD
  • 가족이라는 기적이 만든 액터뮤지션 '남경주'
    가족이라는 기적이 만든 액터뮤지션 '남경주'
  • 박준규 “두 아들과 함께, 3대가 함께 걷는 배우의 길”
    박준규 “두 아들과 함께, 3대가 함께 걷는 배우의 길”
  • 연기파 총출동 ‘햄릿’… 여름과 찾아온 6월 문화소식
    연기파 총출동 ‘햄릿’… 여름과 찾아온 6월 문화소식
  • ‘효도 미담’ 쏟아낸 임영웅 상암 콘서트… “어르신 제대로 모실게요”
    ‘효도 미담’ 쏟아낸 임영웅 상암 콘서트… “어르신 제대로 모실게요”
저작권자 ⓒ 브라보마이라이프 무단전재 및 재배포, AI학습 이용 금지

브라보 스페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