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르신의 아이돌’ 임영웅·송가인, 브랜드 대상 1위

기사입력 2021-08-24 11:09:05기사수정 2021-08-24 11:09

▲시니어들의 사랑을 한몸에 받는 인기 트로트 가수 임영웅과 송가인이 ‘2021 올해의 브랜드 대상’ 1위를 차지했다.(임영웅 인스타그램, 송가인 인스타그램)
▲시니어들의 사랑을 한몸에 받는 인기 트로트 가수 임영웅과 송가인이 ‘2021 올해의 브랜드 대상’ 1위를 차지했다.(임영웅 인스타그램, 송가인 인스타그램)

인기 트로트 가수 임영웅과 송가인이 여전한 브랜드 파워를 자랑했다.

지난 19일 한국 소비자 포럼에서 발표한 ‘2021 올해의 브랜드 대상’에서 임영웅과 송가인은 각각 남자 광고모델 부문·남자 트로트가수 부문, 트로트 가수 여자 부문에 이름을 올렸다.

임영웅은 지난해 ‘2020 올해의 브랜드 대상’에서도 같은 부문에서 수상해 2관왕을 차지한 바 있다. 치킨, 피자, 음료 등 식음료부터 화장품, 자동차, 패션 브랜드, 시계, 보일러까지 다양한 브랜드의 광고 모델로 활동하며 ‘CF 스타’의 면모를 과시하고 있다. 트로트 가수 브랜드 평판 1위를 이어가고, 각종 음원 플랫폼 트로트 부문 차트에서 상위권을 차지하는 등 꾸준한 인기를 자랑한 그는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2관왕의 영예를 안았다.

송가인 역시 브랜드 대상을 거머쥐며 식지 않는 인기를 입증했다. 트로트 가수 여자 부문 대상을 받은 송가인은 “꾸준하고 변함 없이 저에게 사랑을 주신 AGAIN(송가인 팬클럽)분들게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빨리 팬분들을 만날 수 있는 시간이 왔으면 좋겠다”라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 이어 “AGAIN의 응원과 사랑이 있었기 때문에 지금의 제가 있는 것이라 생각한다”며 자신의 팬클럽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하는 것도 잊지 않았다. 송가인은 음원 발매와 동시에 각종 음원 차트 1위를 기록하고, 다양한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하며 화제성 1위를 차지하는 등 시니어를 비롯한 대중의 사랑을 한몸에 받고 있다.

올해의 브랜드 대상은 매년 대국민 투표로 한 해를 빛낸 최고의 브랜드를 선정하고 시상하는 행사다. 투표는 6월 21일부터 지난 달 4일까지 온라인으로 진행됐다. 올해로 19회를 맞은 이번 브랜드 대상 소비자 투표에는 61만395명이 참여해 역대 가장 높은 참여율을 기록했다.

관련 기사

저작권자 ⓒ 브라보마이라이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