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드뉴스] 여름휴가로 딱! 동남아 골프장 4곳

기사입력 2023-06-27 08:00 기사수정 2023-06-27 08:00







여름 휴가철이 다가오고 있다. 코로나19 빗장이 풀리며 해외 여행을 염두에 둔 이들이 적지 않다. 특히 골프 애호가라면 동남아시아를 눈여겨 볼만하다.


인도네시아의 보석 ‘발리 내셔널 CC’

응우라라이 국제공항에서 20분 거리로 접근성이 매우 뛰어나다. 발리는 일 년 내내 25~30℃를 유지하며, 특히 7월부터 10월 사이 비가 내리지 않아 골프 치기에 매우 적합하다.


야생의 풍광 매력적인 ‘탄야 골프클럽’

방콕에서 접근성이 좋고, 평지형 코스로 누구나 어렵지 않게 골프를 즐길 수 있다. 1인 1실의 프라이버시가 적용되는 최적의 숙박 조건을 갖추고 있어 주말이면 자리가 없을 정도로 인기가 많다.


캄보디아의 신성 ‘프놈펜 바타낙 골프리조트’

2022년 아시아·태평양 3위의 최고급 골프리조트로 선정된 곳. 파크랜드 타입의 코스 레이아웃으로 코코넛트리와 팜트리가 즐비하다. 동양적인 스펙터클함을 경험할 수 있다.


세계 100대 클럽 ‘더 블러프 호트램 스트립’

베트남의 유일한 세계 100대 코스로서 그 아름다움과 레이아웃이 최고 수준이다. 홀과 홀 사이에 이어지는 엄청난 듄스(Dunes)는 한국에서 보기 힘든 최고의 경관을 자랑한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더 궁금해요0

관련 기사

  • [카드뉴스] 노후 취미를 위해 고민해야 할 것들
    [카드뉴스] 노후 취미를 위해 고민해야 할 것들
  • [카드뉴스] 인생2막 스타 꿈꾸는 시니어 인플루언서
    [카드뉴스] 인생2막 스타 꿈꾸는 시니어 인플루언서
  • [카드뉴스] 중년의 취미,  커뮤니티 활동 Tip
    [카드뉴스] 중년의 취미, 커뮤니티 활동 Tip
  • [카드뉴스] 그렇게 아버지가 된다
    [카드뉴스] 그렇게 아버지가 된다
  • [카드뉴스] 더운 여름 별미, 붕장어구이와 규아상
    [카드뉴스] 더운 여름 별미, 붕장어구이와 규아상
저작권자 ⓒ 브라보마이라이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브라보 스페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