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년 만에 돌아오는 ‘레미제라블’… 10월 풍성한 문화소식

기사입력 2023-10-06 08:25 기사수정 2023-10-06 08:25

광주디자인비엔날레, 뮤지컬 ‘마리 퀴리’ 등

●Exhibition

(광주디자인비엔날레)
(광주디자인비엔날레)

(광주디자인비엔날레)
(광주디자인비엔날레)

◇제10회 광주디자인비엔날레

일정 11월 7일까지 장소 광주비엔날레전시관

광주광역시가 주최하고 광주디자인진흥원이 주관하는 ‘제10회 광주디자인비엔날레’가 11월 7일까지 광주 시내 일원에서 열린다. 2005년 창설된 광주디자인비엔날레(이하 디자인비엔날레)는 세계 40여 개국이 참여하는 등 세계적인 종합 디자인 축제로 자리매김했다. 이번 디자인비엔날레는 나건 홍익대 교수가 총감독을 맡았으며, ‘Meet Design’(디자인을 만나다)을 주제로 한다. 국내외 작품 2718점을 전시, 역대 최대 작품 수를 기록했다.

광주비엔날레전시관에서 진행되는 본전시는 4개(테크놀로지·라이프스타일·컬처·비즈니스) 주제로 구성됐다. 1관 ‘테크놀로지’에서는 AI, IoT 가전 등 4차 산업 기술과 접목된 새로운 미래 디자인을 소개한다. 2관 ‘라이프스타일’에는 인간이 살아가는 생활 방식을 디자인으로 표현한 작품이 전시됐다. 3관 'K-컬처'에서는 K-조형, K-팝, K-뷰티, K-웹툰 등 다양한 주제와 관점의 디자인을 만날 수 있다. 4관 ‘비즈니스’는 디자인이 경제, 산업, 문화 등에 어떻게 영향을 미치는지 보여준다.

(서울역사박물관)
(서울역사박물관)

◇대전엑스포´93 : 과학 신화가 현실로

일정 11월 5일 장소 서울역사박물관 1층 로비 전시실

대전시와 서울역사박물관이 공동 기획했으며, 대덕특구 50주년 및 대전엑스포 30주년을 기념하기 위해 마련됐다. 전시에서는 당시 엑스포 준비 과정과 시대 배경을 소개한다. 대전엑스포 개최 비용을 마련하기 위해 발행한 국내 첫 즉석식 복권, 행사장에서 직접 관람객과 소통했던 인공지능 이동 로봇 케어-투(CAIR-2)와 그 기술을 발전시킨 인간형 로봇 아미(AMI) 등을 만날 수 있다. 지난 30년간 과학 발전을 이루며 달라진 한국의 위상 또한 확인 가능하다. 김용석 서울역사박물관장은 “대전 시민의 염원을 넘어 전 국민의 열렬한 응원이 담겼던 1993년 대전엑스포의 열기와 추억을 공유하는 의미가 있다”고 말했다.

●Stage

(레미제라블코리아)
(레미제라블코리아)

◇레미제라블

일정 10월 15일 ~ 11월 19일

장소 부산 드림씨어터

연출 크로스토퍼 키

출연 민우혁, 최재림, 김우형, 카이, 조정은, 린아 등

뮤지컬 ‘레미제라블’이 10주년 기념 공연을 펼친다. 2013년 초연, 2015년 재연을 통해 약 60만 명의 누적 관객을 동원했고, 2013년 ‘제7회 더뮤지컬어워즈’ 5개 부문 수상, ‘제19회 한국뮤지컬대상’ 4개 부문을 수상하며 대중과 평단의 극찬을 받은 작품이다. 이번 세 번째 시즌은 무려 8년 만의 공연이다. 더욱이 제작사는 “1년여 동안 까다롭고 철저한 오디션을 거쳐 최고의 캐스팅을 완성했다”고 자신해 기대감을 높였다. 프랑스 대문호 빅토르 위고의 동명 소설을 원작으로 하는 ‘레미제라블’은 19세기 비참한 삶을 사는 소시민들이 프랑스혁명을 일으키는 과정을 그린다. 부산 이후 서울, 대구로 무대를 이어간다.

(라이브)
(라이브)

◇마리 퀴리

일정 11월 24일 ~ 2024년 2월 18일

장소 서울 홍익대대학로아트센터 대극장

연출 김태형

출연 김소현, 이정화, 유리아가, 강혜인, 효은, 최지혜 등

2020년 초연과 재연을 거친 뮤지컬 ‘마리 퀴리’가 3년 만에 세 번째 시즌으로 돌아온다. 한국뮤지컬어워즈 대상 수상작으로, 최근 일본 라이선스 공연이 호평을 받았다. 10월 부산, 11월 대구(11~12일) 이후 서울에서 공연을 펼친다. 최초로 노벨상을 2회 수상한 여성 과학자 마리 퀴리의 삶을 소재로 한 작품이다. 마리 퀴리는 라듐을 발견해 명성을 얻지만 자신의 연구가 초래한 비극적인 진실을 목도한 후 고민에 빠진다. 마리 퀴리 역에 뮤지컬 배우 김소현이 캐스팅됐다. 오랜만에 무대에 복귀하는 그가 보여줄 연기가 기대를 모은다.

(콘텐츠합)
(콘텐츠합)

◇카페 쥬에네스

일정 11월 26일까지

장소 대학로 TOM(티오엠) 2관

연출 오인하

출연 차용학, 최정헌, 랑연, 조윤영, 이봉준 등

연극 ‘카페 쥬에네스’는 1920년대 말 일제강점기의 경성을 배경으로 한다. 제목의 ‘쥬에네스’는 프랑스어로 ‘청춘’(Jeunesse)이라는 뜻이다. 극에서는 애국과 매국을 강요받고 혹은 선택하며, 시대의 소용돌이 속에 삶을 던질 수밖에 없었던 청춘들의 희생과 그 속에 담긴 사랑을 이야기한다.

극본 및 연출은 배우 출신 오인하 작가가 맡았다. 연극 ‘B클래스’, ‘Memory in dream’(메모리 인 드림), ‘그때도 오늘’ 등 평범한 사람들이 살아가는 이야기를 담은 작품으로 주목받은 오인하 작가는 장르작에 처음 도전한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더 궁금해요0

관련 기사

  • 전국 공공 도서관서 ‘한의학 건강강좌’ 열린다
    전국 공공 도서관서 ‘한의학 건강강좌’ 열린다
  • 시니어 글쓰기·책쓰기, 어떻게 시작해야 할까
    시니어 글쓰기·책쓰기, 어떻게 시작해야 할까
  • 실버문화페스티벌, 문화 예술 축제로 돌아왔다
    실버문화페스티벌, 문화 예술 축제로 돌아왔다
  • “‘노트르담 드 파리’ 5년만 귀환” 갑진년 1월 문화소식
    “‘노트르담 드 파리’ 5년만 귀환” 갑진년 1월 문화소식
  • “화려한 연말 보내볼까?” 12월 문화소식
    “화려한 연말 보내볼까?” 12월 문화소식
저작권자 ⓒ 브라보마이라이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브라보 스페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