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당자생한방병원, 경로의 달 맞아 어르신 한방 의료봉사 나서

기사입력 2022-10-14 10:21 기사수정 2022-10-14 10:21

▲분당자생한방병원 의료진이 한방 의료봉사 진료소를 찾은 환자를 문진하고 있다.(분당자생한방병원)
▲분당자생한방병원 의료진이 한방 의료봉사 진료소를 찾은 환자를 문진하고 있다.(분당자생한방병원)
분당자생한방병원이 경로의 달을 노인 척추∙관절 건강관리를 위해 한방 의료봉사에 나섰다.

경기도 성남시 수정구 수정노인종합복지관에서 진행된 이번 한방 의료봉사는 지난 13일 노인 40여 명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최근 급격히 추워진 날씨에 물가 상승 등의 여파로 생활이 어려워진 노인들의 건강 관리에 도움이 되고자 마련된 자리다. 박무진 분당자생한방병원 한의사를 비롯한 의료진 및 임직원들은 진료소를 찾은 노인들의 현재 건강 상태를 확인하고 증상에 따른 침치료를 진행했다.

일교차가 큰 환절기는 노인들의 근골격계 질환이 실제로 심해지는 시기다. 낮은 온도에 척추∙관절 주변 근육과 인대가 수축하고 유연성이 떨어지면서 쉽게 무리가 오고 통증이 심해지기 때문이다. 체온이 떨어질 경우 더욱 좋지 않은 영향을 미친다.

이날 봉사에서는 건강 상담 및 침 치료와 더불어 환자 체질에 맞는 한약도 처방됐다. 분당자생한방병원은 근골격계 질환 치료 한약과 함께 기력 회복을 위한 보약과 한방파스도 제공했다. 치료 이후 노인들의 평소 건강관리를 위해 마련됐다.

이날 한방 치료를 받은 환자 김옥자씨(76)는 “쌍화탕 가격도 곧 오른다는 시기에 직접 한의사 선생님이 찾아와 침도 놔주시고 보약까지 챙겨주시니 마치 오늘이 내 생일 같다”며 감사의 마음을 표했다.

김경훈 분당자생한방병원 병원장은 “이달은 노인복지법에서 정한 경로의 달인 만큼 어르신들의 건강을 챙기며 위안을 드릴 수 있는 일이 무엇일지 고민했다”며 “어르신에 대한 따뜻한 관심과 배려가 이어질 수 있게끔 지속적으로 지역사회와 소통하고 봉사활동을 전개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2006년 개원한 분당자생한방병원은 추나요법을 중심으로 한 침∙약침치료, 한약처방 등 한방 보존치료를 통해 허리∙목디스크, 척추관협착증, 퇴행성관절염, 오십견 등 시민들의 근골격계 질환을 치료하고 있다. 또한 의료사업 수익을 정기적인 한방 의료봉사를 비롯한 독거노인 혹서기 물품지원, 독립유공자 후손 의료지원 등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통해 사회에 환원하고 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더 궁금해요0

관련 기사

  • 전문가가 바라본 알츠하이머성 치매 연구 조작의 전말
    전문가가 바라본 알츠하이머성 치매 연구 조작의 전말
  • ‘눈 건강 행사주간’, 건강한 노년 위해 ‘눈 건강’ 챙겨요
    ‘눈 건강 행사주간’, 건강한 노년 위해 ‘눈 건강’ 챙겨요
  • 정부, 노인의 계속 거주 위한 '장기요양 재택의료' 지원 나서
    정부, 노인의 계속 거주 위한 '장기요양 재택의료' 지원 나서
  • 은행가기 어려운 부모님께 “우체국 집배원이 현금 배달 해드려요”
    은행가기 어려운 부모님께 “우체국 집배원이 현금 배달 해드려요”
  • “손주까지 상속” 유언대용신탁, 초고령사회 이정표 되나
    “손주까지 상속” 유언대용신탁, 초고령사회 이정표 되나
저작권자 ⓒ 브라보마이라이프 무단전재 및 재배포, AI학습 이용 금지

브라보 스페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