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7억의 사랑' 임영웅·영탁, 꿈 향해 달려온 인생이야기 공개

기사입력 2020-04-27 14:40:04

▲77억의 사랑.(JTBC)
▲77억의 사랑.(JTBC)

시니어 세대를 비롯한 전 국민에게 사랑을 받고 있는 ‘미스터트롯’ 임영웅과 영탁이 꿈을 향해 달려온 시간을 공개한다.

오늘(27일) 방송되는 JTBC ‘77억의 사랑’에서는 트로트 열풍을 이끌고 있는 임영웅과 영탁의 인생 이야기를 소개한다.

최근 진행된 ‘77억의 사랑’의 녹화에서 임영웅은 꿈을 이루기 위해 고구마 장사, 편의점, 가구 공장 등 안 해본 아르바이트가 없을 정도로 힘든 시절을 보낸 과거를 회상했다. 특히 편의점 아르바이트 시절 함께 일하던 이모님들과 트로트를 부르며 즐겁게 일했던 추억을 풀어놓았다.

생활고에 시달리던 영탁도 가이드 녹음, 애니메이션 주제곡을 부르며 택배 아르바이트를 했던 경험을 떠올렸다. 평소 택배를 받을 때 택배 기사님께 항상 감사의 문자를 보낸다는 영탁. 그는 최근 택배 기사님으로부터 ‘영탁 씨! 파이팅’이라고 응원의 메시지를 받았다고 전했다.

트로트로 주목받기 전 힘든 시절을 보내면서도 꿈을 향해 끝없이 달려온 임영웅과 영탁의 이야기는 27일 방송되는 ‘77억의 사랑’에서 확인할 수 있다.

관련 기사

저작권자 ⓒ 브라보마이라이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