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웨덴 연구진 "AZㆍ모더나 교차접종 AZ 2회보다 20배"

기사입력 2021-07-21 13:52:38기사수정 2021-07-21 13:52

▲스웨덴의 한 연구진이 아스트라제네카 백신과 모더나 백신의 교차접종 예방 효과에 대한 연구 결과를 발표했다.
▲스웨덴의 한 연구진이 아스트라제네카 백신과 모더나 백신의 교차접종 예방 효과에 대한 연구 결과를 발표했다.

이달 초부터 교차접종(1차 아스트라제네카(AZ) 백신, 2차 화이자 백신)이 시행됐다. 9월 7일까지 2차 접종을 기다리는 인원은 161만 명, 이들은 모두 교차접종을 할 가능성이 높다.

특히 50대 백신 접종 일정이 예정보다 늦춰지고, 방역당국이 불확실한 백신 수급 상황을 고려해 교차접종을 대안으로 선택할 수 있다는 전망이 나오고 있다. 이에 스웨덴을 비롯해 외국에서 발표하는 교차접종 예방 효과에 대한 연구 결과가 국민들의 눈길을 끈다.

국제 학술지 ‘뉴잉글랜드 저널 오브 메디신(NEJM)’에 따르면 스웨덴 우메오대학 연구진이 AZ·모더나 교차 접종과 AZ 2회 접종을 비교한 결과, AZ·모더나 교차 접종자(51명)들이 AZ 2회 접종자(37명)에 비해 약 20배 더 많은 항체가 형성된 것으로 나타났다.

영국 옥스퍼드대에서는 아스트라제네카와 화이자를 섞어 맞추는 임상 시험을 진행했다. 의학 학술지 ‘랜싯’(The Lancet)에 따르면 화이자·AZ 교차 접종자는 AZ 2회 접종자보다 5배 더 많은 항체가 형성됐다.

다만 동일한 백신으로 접종했을 때보다 교차 접종군에서 두통·발열·오한·근육통 등 경미한 이상 반응이 비슷하거나 더 많이 나타났다. 하지만 대부분 일시적인 증상으로 중증 이상반응을 보인 경우는 없었다.

정재훈 가천의대 교수는 조선일보와 인터뷰에서 “AZ 2회 접종에 비해 AZ에 mRNA 계열 백신(화이자·모더나)을 교차접종했을 때 코로나 예방 효과가 더 좋다는 건 명백하고, 안전성 측면에서 중증 반응이 크게 늘어날 가능성도 적다”고 말했다.

그러나 방역당국은 현재 AZ와 화이자 백신 교차 접종 외에 다른 백신을 교차 접종하는 방안은 검토하고 있지 않다고 밝혔다. 김기남 코로나19 예방접종대응추진단 접종기획반장은 20일 브리핑에서 모더나 등 다른 백신 조합으로 교차 접종을 허용할 계획이 있느냐는 질의에 “현재까지는 모더나 백신을 교차 접종 백신으로 검토하고 있지 않다”고 답했다.

방역당국은 올해 3분기부터 교차 접종을 허용했다. 올해 4월 중순 이후 AZ 백신을 1차로 맞은 사람 가운데 50세 미만을 대상으로 화이자 백신을 접종하는 식이다. 교차접종 대상자가 되더라도 원하면 AZ 백신을 두 번 맞을 수도 있다. 또 교차 접종자는 단일 백신 접종자와 동일하게 백신 접종 완료를 인정받는다. 접종 완료에 대한 효력은 국내든, 증명서를 활용하는 국가든 동일하다.

관련 기사

저작권자 ⓒ 브라보마이라이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