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남부 지역장애인보건의료센터, AI로 장애인 돌봄 활성화

기사입력 2023-04-13 18:05 기사수정 2023-04-13 18:05

네이버와 ‘클로바 케어콜’ 도입 협약

▲경기도 남부 지역장애인보건의료센터와 네이버의 장애인 AI 돌봄 활성화를 위한 업무 협약식(경기도 남부 지역장애인보건의료센터)
▲경기도 남부 지역장애인보건의료센터와 네이버의 장애인 AI 돌봄 활성화를 위한 업무 협약식(경기도 남부 지역장애인보건의료센터)

경기도 남부 지역장애인보건의료센터(센터장 분당서울대병원 임재영 교수)가 13일(목)에 장애인의 건강관리 및 돌봄 활성화를 위해 네이버(NAVER)와 ‘클로바 케어콜’ 도입 협약을 체결했다. 이를 통해 센터는 돌봄 사각지대에 놓인 장애인들을 대상으로 AI 기반의 일상 돌봄 모니터링을 지원할 예정이다.

센터는 장애인의 건강권과 보건의료접근성 향상을 위해 지역 내 병·의원, 보건소, 복지관, 장애인 단체 등과 연계해 도내 장애인에게 필요한 서비스를 제공하는 등 다양한 건강관리 사업을 수행하고 있다.

경기도는 31개시로 행정구역이 편성되어 있으며, 지리적 범위가 넓어 의료기관의 분포 차이가 크게 나타난다. 아울러 장애인 인구는 약 57만 명으로, 전국에서 가장 많은 장애인이 거주하고 있어 건강권 및 의료접근성 향상에 대한 목소리가 매우 높은 상황이다.

이를 해결하고자 경기도 남부 지역장애인보건의료센터는 장애인 돌봄 활성화, 사회적 고립 예방 등을 목표로 네이버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센터는 클로바 케어콜을 활용해 주 1회 AI 통화 서비스와 위기 감지 시 즉각 확인 및 응급 지원 서비스를 지원할 예정이다.

‘클로바 케어콜’은 네이버가 자체 개발한 인공지능 서비스를 기반으로 한다. 어르신과 자연스러운 대화는 물론, 이를 통해 △건강 △식사 △수면 △운동 △외출 등을 분석하며 일상 돌봄 모니터링 서비스를 지원한다.

또한 사용자 친화형 인공지능 서비스로 사용자와 이전에 나눈 대화를 AI가 기억해 다음 통화에 활용하며, 개인 맞춤형 경험을 제공한다. 아울러 지방자치단체 등의 재난 문자를 기반으로 전화 수신 가구의 피해를 확인하고 안전 수칙을 안내하는 목적성 안부 대화 기능도 탑재되어 있다.

임재영 센터장은 “이번 업무협약은 장애인의 AI 돌봄을 활성화하고 궁극적으로 장애인의 건강권 및 의료접근성을 향상시킬 것으로 보인다”며, “앞으로 경기 지역 장애인들의 건강권과 의료접근성 향상을 위해 의료기술 개발 외에도 돌봄 등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해당 서비스는 4월부터 돌봄 사각지대에 놓인 장애인을 선정해 제공할 예정이며, 관련 문의는 경기도 남부 지역장애인보건의료센터로 하면 된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더 궁금해요0

관련 기사

  • 열광과 부작용 사이, 챗GPT 시대
    열광과 부작용 사이, 챗GPT 시대
  • 캐어유, 네이블커뮤니케이션즈와 ‘AI 기반 시니어 돌봄 사업’ MOU 체결
    캐어유, 네이블커뮤니케이션즈와 ‘AI 기반 시니어 돌봄 사업’ MOU 체결
  • 노년의 삶에 영향 주는 AI, 의사와 사회복지사를 대체할까?
    노년의 삶에 영향 주는 AI, 의사와 사회복지사를 대체할까?
  • [카드뉴스] 뇌졸중 예방 효과적인 지압법
    [카드뉴스] 뇌졸중 예방 효과적인 지압법
  • 겨울철 원인 모르게 자꾸 어지럽다면, 뇌졸중 전조?
    겨울철 원인 모르게 자꾸 어지럽다면, 뇌졸중 전조?
저작권자 ⓒ 브라보마이라이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브라보 스페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