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다와 산에서 나는 별미, 대하찜과 표고버섯전

기사입력 2023-11-22 08:37 기사수정 2023-11-22 08:37

[레시피] 가을 대하찜과 표고버섯전

(브라보마이라이프DB)
(브라보마이라이프DB)

가을이면 바다와 산에서도 고기가 나온다. 고기의 쫄깃탱글한 식감을 연상케 하는 대하와 표고버섯이다. 칼바람이 불기 시작하면 곳곳에서 축제가 열릴 정도로 대하는 가을 대표 별미다. 표고버섯은 사시사철 나지만, 건조한 가을에 낮은 기온에서 재배된 것이 가장 맛있다. 두 재료로 가을을 즐겨보자.

◇가을 대하찜(4인 기준)

재료 대하 800g, 오이 1/2개, 당근 1/3개, 홍고추·청양고추 1개씩, 달걀 2개, 소금·후추 약간씩

1. 대하의 머리와 꼬리를 제외하고 껍데기를 제거한 뒤 등 쪽에 칼집을 내어 내장을 제거하고 흐르는 물에 씻어 소금·후추로 밑간한다.

2. 오이·당근· 고추는 얇게 채 썰어 볶는다. 달걀노른자로 지단을 부쳐 채 썬다. 이때 소금으로 간을 한다.

3. 대하를 찜기에 넣고 센 불로 3분, 약불로 3분을 찐다. 불을 끄고 1분 뒤 그릇에 담고 볶은 채소를 대하 위에 얹는다.

(브라보마이라이프DB)
(브라보마이라이프DB)

◇표고버섯전(4인 기준)

재료 표고버섯 4개, 부추·쪽파 6줄씩, 양파 1/3개, 두부 1/3모, 달걀 2개, 부침가루 6큰술, 간 돼지고기 600g, 후추·소금 1작은술씩, 참깨 1큰술, 참기름 2큰술, 식용유 적당량

1. 표고버섯 밑동을 제거하고 표면에 칼집을 낸다.

2. 잘게 다진 쪽파·부추· 양파, 물기를 빼고 으깬 두부, 달걀노른자, 부침가루 3큰술, 간 돼지고기를 함께 넣어 버무린 뒤 후추·소금·참깨·참기름을 넣어 섞는다.

3. 표고버섯 뒷면에 앞서 만든 소를 적당량 넣는다. 남은 소는 동그랑땡으로 만든다.

4. 팬에 기름을 두르고 부침가루와 달걀물을 입혀 약불에 타지 않게 굽는다. 표고버섯 소를 더 익히고 싶으면 전자레인지에 30초 정도 돌려준다.

◇대하찜과 표고버섯전에 어울리는 반찬 머위장아찌와 오이초무침

요리 및 레시피 제공 이준구 오너셰프

미국 LA 유학 시절 요리를 시작했고, 알래스카에서 일본인 스승을 만나 스시에 눈을 떴다. 귀국 후 한식에 빠져 '연남동 이파리'와 '규자카야 모토'를 성공가도에 올려놓은 뒤 '마곡동 이파리'를 운영 중이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더 궁금해요0

관련 기사

  • [카드뉴스] 바다와 산에서 나는 별미 가을 대하찜과 표고버섯전
    [카드뉴스] 바다와 산에서 나는 별미 가을 대하찜과 표고버섯전
  • 가을로 물드는 바다의 맛 꽃게무침과 해물무밥
    가을로 물드는 바다의 맛 꽃게무침과 해물무밥
  • [카드뉴스] 가을로 물드는 바다의 맛, 꽃게무침과 해물무밥
    [카드뉴스] 가을로 물드는 바다의 맛, 꽃게무침과 해물무밥
  • 선선한 가을의 맛 전어회무침ㆍ경상도식 소고기무국
    선선한 가을의 맛 전어회무침ㆍ경상도식 소고기무국
  • [카드뉴스] 선선한 가을의 맛, 전어회무침과 경상도식 소고기무국
    [카드뉴스] 선선한 가을의 맛, 전어회무침과 경상도식 소고기무국
저작권자 ⓒ 브라보마이라이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브라보 스페셜